PGR21.com


Date 2011/02/10 15:29:26
Name The xian
Subject 지난 주 및 금주에 쓴 칼럼입니다.
스타2 협의회 자문위원 신분으로 스타2 협의회 칼럼란과 TIG(디스이즈게임)에 일정 간격으로 칼럼을 쓰고 있습니다.
공식적이고 권위가 있는 의견이라기보다는 개인적인 사견이 많이 들어간 글이기에, 다른 의견도 있을 수 있음을 알고 있으며
칼럼의 반응이나 저에게 전해져 오는 의견들 등을 통해 저 자신도 성장하고, 좀더 넓은 시각을 가지려고 합니다.

지난 주 및 금주에 쓴 칼럼은 다음과 같습니다.


스타2 협의회 칼럼: 지(智), 덕(德), 체(體)

주제는 프로게이머들과 e스포츠 관계자들이 지(智), 덕(德), 체(體)를 갖추는 것이 필요하다는 것이며.
칼럼 작성 계기는 우정호 선수의 백혈병 소식이었지만 반드시 그것만이 계기가 된 것은 아니었습니다.

그간 제가 쓴 칼럼에서 보여준 비판이나 분석보다는, 약간은 쉬어가는 의미의 칼럼이었습니다.

더불어 우정호 선수의 쾌유를 기원합니다.

(저는 선수단이 아니니 스타2 선수들과 동참하기는 곤란하지만, 개인적으로라도 조만간 헌혈을 하려고 합니다.)


TIG 칼럼: 당면과제: 인터넷을 뛰어넘기

조지명식을 비롯해 최근 곰TV 및 스타크래프트2 e스포츠 주체들이 보여주는 행동에 대한 약간의 쓴소리입니다.
글에서 나타난 것처럼 저는 이번에 치러진 조지명식이 방법적으로 부적절한 부분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더불어 인터넷이라는 매체를 뛰어넘지 않는 한 스타크래프트2 e스포츠는 한계를 짊어질 수밖에 없다고 생각합니다.

리그 방식이라든가 하는 부분에서도 개인적으로 여러 의견을 가지고 있습니다만 일단은 조지명식만을 가지고 말했습니다.


- The xian -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아우디 사라비
11/02/11 14:41
수정 아이콘
솔직히 저하고는 의견이 조금 다른 시안님이시지만...

앞으로 스타2협회의 발전이나 게임산업 전반의 진화를 위해서는 관계자들이 금과옥조로 삼아야 할 내용이 많다고 생각합니다
새해에도 왕성한 활동을 기대합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547 프프전 4차관 어떻게 막으시나요? [7] Yesterdays wishes5496 11/02/20 5496
2546 스타 2 e-sports 의 활성화정도가 스타 1 만큼 될려면 얼마나 걸릴까요? [25] 창이6158 11/02/19 6158
2545 현재 본인이 생각하고 있는 테란,저그,토스의 밸런스에 관한 요소 점수를 매겨주세요 [8] 창이5289 11/02/19 5289
2542 저도 3인용 밀리맵 한번 올려봅니다. (수정됨) [14] winpark6017 11/02/17 6017
2541 저그의 대테란전 전투 방법.. 바퀴의 활용에 대해서. [11] 청바지6374 11/02/16 6374
2540 감시탑 어떠신가요?? [25] WraPPin7824 11/02/15 7824
2539 테테전에서 해불 상대로 지옥불 화염차 안 좋습니다. [17] 김연우7640 11/02/14 7640
2538 [Playxp펌]테란너프예정과 저그버프보류.. [17] 통파7302 11/02/14 7302
2536 스타2 클랜목록 17.0 [2] Fix_me5436 11/02/13 5436
2535 GSTL Feb. 결승전 감상. [2] Lainworks6123 11/02/12 6123
2534 저번에 만든 팀플 맵을 1대1 맵으로 변형해 봤습니다. [5] 물의 정령 운디4953 11/02/12 4953
2533 신규맵 정말 기대되네요 [5] 베일6642 11/02/11 6642
2532 7시간무료이용 쿠폰 드립니다.~ [12] BoXeR..oov..T15758 11/02/11 5758
2531 테란 메카닉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9] Dizzy7025 11/02/11 7025
2530 스타2 유저분들께 부탁드립니다. [9] Love.of.Tears.5371 11/02/10 5371
2529 테프전: [기술실 더블 vs 반응로 더블] 질문입니다 [8] VoiceColor5919 11/02/10 5919
2528 지난 주 및 금주에 쓴 칼럼입니다. [1] The xian5132 11/02/10 5132
2527 저그가 약세인 이유-순환력의 저그- [13] 통파6252 11/02/10 6252
2526 GSTL Feb. 3일차 직관 후기. [2] Lainworks4617 11/02/10 4617
2525 IM팀 강하네요~ [3] 베일4913 11/02/10 4913
2524 오늘 스타2 시작한 토스레기 유저입니다. [10] 꼽사리5030 11/02/09 5030
2523 스타2에서 해병이 왜 좋을까요? [22] Dizzy20561 11/02/09 20561
2520 저그의 미래는 없다. [14] MiRaCle6193 11/02/09 619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