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Date 2011/02/10 00:44:26
Name 베일
Subject IM팀 강하네요~
임재덕 선수를 응원하는 입장이라 자연스레 IM팀 팬이 됐습니다.

그리고 이번에 GSTL이 시작됐죠.. 당연히 우승후보 중 한팀인 IM이였습니다.

하지만 팬은 언제나 막강한 팀이라고 해도 불안하고 그런걸까요?

대회 대진표 보니 첫 상대가 시즌3 우승자 장민철 선수가 있고, 전체적으로 팀 밸런스가 좋다는 평가를 받는 oGs와 경기더군요.

거기다 Ace 정종현 선수와 임재덕 선수가 빠진상태에서 치룬 조택컵 팀리그에서 하위권을 유지했던 IM이라 불안했습니다.

하지만 oGs와의 첫경기  환상토스라고 불리우는 안상원 선수의 깔끔한 3킬 거기에 마무리 정종왕 정종현 선수의 승리로 oGs를 가볍게 4:1로 잡더니..

오늘 Zenex를 상대로 정종현 선수와 임재덕 선수는 나오지도 않고 황강호 선수의 1승 그리고 또다시 IM의 플토 최용화 선수가 3킬을 거두면서 4:1로 결승에 올라갔습니다.

결승은 지난 조택컵 우승팀 스타테일인데 왠지 우승의 기운이 보이네요.. 내일 결승!

임재덕 선수의 선봉 올킬 우승을 기원합니다.!!

IM 화이팅!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11/02/10 00:57
수정 아이콘
정종현-임재던 원투펀치만으로도 팀배틀에선 최강 수준인데 생각치도 못했던 선수들마저 뛰어난 실력을 보여주네요.
Lainworks
11/02/10 01:31
수정 아이콘
지금까지 코드 S,A 에 진출했던 소속 선수가 좀 적었기에
소수정예 이미지가 좀 있었죠.

근데 이건 뭐...방송경기 경험 쌓으러 내보낸듯한 신인급 선수들이 3킬 하니 마니 하고 있으니 엄청 무섭네요.

8강에서 최종전 틀어막으러 정종현 선수가 나올때의 그 포스란 그저 후덜덜덜.
개인적으로는 우승 가능성 많이 높게 보고 있긴 합니다.
28살 2학년
11/02/10 13:23
수정 아이콘
신입급 선수들 연습상대가 임재덕-정종현이죠 크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547 프프전 4차관 어떻게 막으시나요? [7] Yesterdays wishes5495 11/02/20 5495
2546 스타 2 e-sports 의 활성화정도가 스타 1 만큼 될려면 얼마나 걸릴까요? [25] 창이6158 11/02/19 6158
2545 현재 본인이 생각하고 있는 테란,저그,토스의 밸런스에 관한 요소 점수를 매겨주세요 [8] 창이5288 11/02/19 5288
2542 저도 3인용 밀리맵 한번 올려봅니다. (수정됨) [14] winpark6017 11/02/17 6017
2541 저그의 대테란전 전투 방법.. 바퀴의 활용에 대해서. [11] 청바지6373 11/02/16 6373
2540 감시탑 어떠신가요?? [25] WraPPin7824 11/02/15 7824
2539 테테전에서 해불 상대로 지옥불 화염차 안 좋습니다. [17] 김연우7640 11/02/14 7640
2538 [Playxp펌]테란너프예정과 저그버프보류.. [17] 통파7301 11/02/14 7301
2536 스타2 클랜목록 17.0 [2] Fix_me5435 11/02/13 5435
2535 GSTL Feb. 결승전 감상. [2] Lainworks6123 11/02/12 6123
2534 저번에 만든 팀플 맵을 1대1 맵으로 변형해 봤습니다. [5] 물의 정령 운디4952 11/02/12 4952
2533 신규맵 정말 기대되네요 [5] 베일6642 11/02/11 6642
2532 7시간무료이용 쿠폰 드립니다.~ [12] BoXeR..oov..T15757 11/02/11 5757
2531 테란 메카닉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9] Dizzy7025 11/02/11 7025
2530 스타2 유저분들께 부탁드립니다. [9] Love.of.Tears.5370 11/02/10 5370
2529 테프전: [기술실 더블 vs 반응로 더블] 질문입니다 [8] VoiceColor5919 11/02/10 5919
2528 지난 주 및 금주에 쓴 칼럼입니다. [1] The xian5132 11/02/10 5132
2527 저그가 약세인 이유-순환력의 저그- [13] 통파6252 11/02/10 6252
2526 GSTL Feb. 3일차 직관 후기. [2] Lainworks4617 11/02/10 4617
2525 IM팀 강하네요~ [3] 베일4912 11/02/10 4912
2524 오늘 스타2 시작한 토스레기 유저입니다. [10] 꼽사리5030 11/02/09 5030
2523 스타2에서 해병이 왜 좋을까요? [22] Dizzy20560 11/02/09 20560
2520 저그의 미래는 없다. [14] MiRaCle6193 11/02/09 619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