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회원들이 연재 작품을 올릴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연재를 원하시면 [건의 게시판]에 글을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Date 2013/01/10 01:03:56
Name 이슬먹고살죠
Subject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3. 재앙, 대열차 강도
# 군단의 심장을 기다리며, 스타크래프트 세계의 방대한 스토리를 모두가 즐겼으면 하는 마음으로 작성하는 공략글입니다. 다만 한번정도 캠페인을 클리어해보셔야 더욱 재미있게 감상할 수 있어요.



# 이 공략은 업적 덕후들을 위한 공략이며, 따라하시면


빨리 끝냅시다. 저녁에 공격대 뛰어야 하는데(보통 난이도 이상으로 8시간내에 캠페인 완료)


자유의 날개 완벽주의자: 아주 어려움(아주 어려움 난이도에서 캠페인 29개 임무 완료)

를 포함한 모든 업적을 단 한번의 캠페인 진행으로 클리어할 수 있습니다.


# 출처는 제 컴퓨터이며 임무 목적과 업적 요약 내용은 엔하위키에서 따왔습니다.



# 시작합니다.



안녕하세요. 왠지 연재를 할 것 같아서 연재 게시판으로 자리를 옮겼답니다. 오늘은 저번에 예고한 대로 재앙부터 클리어를 할 거에요.

"재앙" 임무는 대피 임무 이후에 바로 할 수 있으나, 사신이 있으면 훨씬 손쉽게 깰 수 있기 때문에 악마의 놀이터를 먼저 클리어했습니다.

물론 캠페인의 대부분의 임무가 그 임무에서 등장하는 유닛을 적극 활용해서 깰 수 있기 때문에, 그 부분도 감안을 해서 공략을 올리겠습니다.




마 사라 임무와 대피, 악마의 놀이터를 합해 총 5개의 임무를 완료했기 때문에 연구실에 접근 권한이 생겼습니다.  연예인 누구를 닮은 스탯먼이 레이너를 기다리는군요.





앞선 두 미션에서 습득한 표본을 스탯먼이 보관중입니다. 나중에 저 표본이 수조를 깨고 나와 히페리온 내부가 에일리언 5 촬영현장이 됩니다.(는 뻥)

5단위씩 표본이 모일때마다 표본의 모양과 연구 일지가 바뀌니 종종 확인해보세요.




까치날개 포탑과 강화 벙커를 연구할 수 있습니다. 전 어차피 벙커 안쓰지만 강화벙커의 룩간지가 더 나으므로 강화벙커를 선택하겠습니다.

무기고에서도 하고싶은 업그레이드를 하시고 재앙 임무를 들어갑시다. 사신을 구했기 때문에 사신을 강화하고 미션을 진행할 수도 있는데,  업그레이드 안해도 충분히 사신은 강합니다. 일단 그냥 가보죠.


3.1. 재앙

일반 난이도 : ★ 아주 어려움 난이도 : ★★ 시간에 쫒길 때 난이도 : ★★★★

위치 :  마인호프  
주 목표 : 감염된 구조물 전부 파괴 (총 140개)  
보너스 목표 : 감염충 제거(총 2마리)  
획득 유닛 : 화염차  
획득 건물 : 감지탑  
획득 보상 : 자금 110000 저그 연구 2  
업적  
재앙 : 재앙 임무 목표 모두 달성  
28분 후 : 5번째 밤이 오기 전에 임무 완료(보통 난이도)  
어둠의 군단 : 밤 시간에 적의 구조물 15개 파괴(어려움 난이도)  

스토리 : 핸슨 박사의 요청으로 마인호프 피난민을 구조하러 온 레이너는 이미 거주지 전체가 감염된 것을 보고, 감염된 거주지를 전부 파괴하기로 결심한다.

대놓고 좀비물 패러디 임무입니다. 인기가 많아서 사지의 사투라는 유즈맵도 따로 등장했지요.




현재 코프룰루 섹터(스타크래프트에서 테란이 살고 있는 항성계입니다.)에 동시다발적으로 저그의 공격이 가해지고 있다는 걸 기억해두세요. 그 피난민이 모두 마인호프 행성으로 몰려든다는군요. 사람이 많으면 전염병이 생기는 법이죠.




그리고 이런게...





다 태워버립시다. 워크래프트 3를 해보셨다면 아서스의 그것이 생각나겠네요.





전작의 감염된 테란과는 다른 감염된 거주민입니다. 밀리 유닛이고 dps는 저글링과 동일하나, 이동속도가 고자입니다.





낮이 되면 이렇게 불타서 죽고말죠. 다만 마인호프 행성은 자전주기가 빨라서 낮밤이 2분간격으로 변합니다. 미친동네죠.





이렇게 막으면 되는데, 레이너의 지휘력을 믿을 수 없으니 제가 좀 도와주겠습니다.





이 미션을 깨기 위해 사신을 얻었지만, 사실 재앙 임무에서 처음 등장하는 화염차로도 충분히 클리어하실 수 있습니다. 팩토리 세개에 반응로를 달아보죠.




밤에 건물을 치면 타이커스가 경고하는 것처럼 저그가 벌떼처럼 튀어나옵니다.




하지만 저는 화염차가 50기나 있답니다. 저그쯤이야.





화염차는 미네랄을 많이 먹는군요. 1시 멀티도 먹었는데...





말랐습니다. 지금 있는 화염차로 클리어해야겠네요.





등장하는 대부분의 건물과 유닛이 경장갑입니다. 화염차가 활약하기 좋은 상황이죠. 자원은 말랐지만 남은 화염차로 저그를 쓸어버리겠습니다.





fail









이번 미션은 아주 어려워서 화염차가지고는 클리어가 까다롭습니다. 악마의 놀이터 임무에서 획득한 사신을 사용하도록 하죠.

주어진 화염방사병 4+해병 6+메딕 4로 초반 러쉬는 버텨낼 수 있습니다. 가스괴물 사신을 양산하기 위해 가스를 최대한 빨리 캡시다. 저는 여기서 세마리를 가스로 보냅니다.






사신이 6기정도 모이면 감염된 거주민정도는 접근하기도 전에 녹여버릴 수 있습니다.






오는 길이 두갈래고, 느린 이속에 비해 쪽수와 dps가 상당하기 때문에 반응이 늦으면 방어선이 이렇게 탈탈털립니다.





동이 트고 있습니다. 조금만 더 버티죠.






낮이 왔네요. 모은 사신으로 감염된 건물을 깨러 갑시다. 미네랄과 가스가 불균형한 것은 scv를 꾸준히 뽑으면서 사신을 뽑다보면 어느새 정상화됩니다.






생산되는 족족 테러부대에 합류시킵시다. 5시~6시 라인은 성큰이 있어서 초반엔 뚫기가 번거로우니 가까운 12시를 공략하세요.





두 번째 밤이 찾아오면 사신이 25마리정도 모입니다. 건물을 쩜사해서 한방에 깨면 벌떼가 튀어나오지 않습니다. 적절한 컨트롤로 사거리 밖에서 적을 제압하세요.





이렇게 빈집을 털러 오는 놈들도 정리를 해줍시다. 광물의 불균형이 벌써 깨진게 보이시죠? 사신이 50/50짜리 유닛이라서 그렇습니다.





일정량 이상 건물을 깨거나 세번째 밤이 되면 이렇게 감염체가 나옵니다. 몸집에 안맞게 경장갑이라 사신에겐 순삭이죠.






사신이 40기정도 되면 어택땅만 해도 다 밀어내지만, 이렇게 건물많은데서 어택땅을 시켜두면 건물을 건드릴때마다 저그가 추가로 나오기 때문에 피해를 좀 입습니다. 컨트롤하세요.





본진이 밀렸네요. 커맨드만 띄워놓고 테러나 합시다.





낮이 되면 어차피 이렇게 타죽는 것들...





마지막 건물들이군요. 사실 여기 깜박했다가 급하게 밀러 왔습니다.





이렇게 24분 내에 클리어가 가능합니다. 정상적으로 사신을 잘 모으셨다면 4번째 밤을 보지 않고 클리어하실 수 있습니다.

컨트롤에 자신이 없으신 분은 사신의 사거리를 업그레이드하고 플레이하시면 훨씬 수월하게 깨실 수 있습니다. 스타에서 사거리업의 중요성은 굳이 말할필요가 없죠. 잘 모르겠으면 사업안된 먹튀드라군이 껌밟는 상상을 해보세요. 띠로로로

그럼 이번엔 무기고에서 사신의 사거리업을 구입하고 플레이해봅시다.





는 세이브파일이 없어서 fail





킨김에 다시깨죠 뭐. 이번엔 모았다가 치고나가겠습니다. 저그에게 악몽과도 같았던 5병영 사신을 캠페인에서 구사합시다.

빠른 자원수급을 위해 초반에 준 400원으로 사령부를 늘려보았습니다.







위 스샷같이 유닛을 배치하면 단단하게 방어가 가능하겠죠?








fail

죄송합니다. 이거 자주쓰니깐 식상하네요.






정상적으로 플레이합시다. 최대한 빨리 가스를 캐는 건 동일합니다.





5병영에서 사신을 폭발시킬 때까지 시간을 벌기 위해 벙커를 건설했습니다. 강화 벙커 연구를 마쳤기 때문에 체력에 550인 깡패벙커죠.





본진에서는 병영을 착실하게 늘려줍니다. 가스가 미네랄의 120배네요.






사신을 뽑겠습니다.





세번이나 깨다보니 스샷이 많이 없네요. 낮밤 안가리고 이렇게 밀어내면 됩니다. 본진 밀리기 싫은 분은 남는 미네랄로 화염차를 양산하세요.





이제 좀 이긴것같은 본진 풍경이네요.





아까보다 늦었습니다.

이번 미션의 포인트는 사신으로 견제를 하되, 첫번째 낮과 두번째 낮에 너무 건물을 많이 깨면 감염된 해병과 감염체가 많이 나와서 방어가 귀찮아진다는 점입니다. 세번째 낮에 건물미는 속도에서 클리어타임이 결판나는 임무죠. 아무튼 8시간 업적을 위해서는 24분내로, 가능하면 23분내로 클리어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그 이상으로 빨리 깨려면 유령이나 악령이 있어야 합니다. 이번 미션은 적이 디텍터가 없거등녀.

이 임무는 유닛 학살의 재미가 있어서 저도 좋아하는 임무입니다. 아무튼 이렇게 클리어를 했네요.







다음 미션은 "어부지리"와 "대열차 강도"가 있습니다. 저는 사기로 악명높은 불곰이 싫기 때문에 대열차 강도를 먼저 플레이하죠. 어차피 대열차 강도는 시간고정임무이기 때문에 뭐든 줄창 뽑으면 깰 수 있어요. 다만 화염차는 안될겁니다 아마.





이쯤에서 업그레이드를 살펴봅시다. 해병과 의무관의 모든 업글은 다 해주셔야 합니다. 이건필수에요. 얘들없으면 캠페인을 못깸. 나중에 시간이 남으면 의무관 안뽑고 캠페인 클리어하기 같은것도 해볼게요. 해병없인 못깸 장담.

자 이제 대열차 강도 임무를 시작합시다.



3.2. 대열차 강도

일반 난이도 : ★ 아주 어려움 난이도 : ★★ 시간에 쫒길 때 난이도 : ★★

위치 :  타소니스  
주 목표 : 자치령 열차 파괴, 열차 3대 이상 놓치지 않기  
보조 목표 : 코브라 찾기 , 파멸충 시체 찾기 (저그 연구)  
획득 유닛 : 코브라  
획득 보상 : 자금 110000 저그 연구 3  
업적
대열차 강도 : 대열차 강도 임무 목표 모두 달성  
곰과 마주쳤을 땐 : 대열차 강도 임무에서 불곰 기동 타격대 처치(보통 난이도)  
철벽 수비 : 열차를 한 대도 통과시키지 않고 대열차 강도 임무 완료(어려움 난이도)  

스토리 : 자치령이 타소니스에서 최소 수준의 경비 부대를 대동하고 고철 회수 작업을 수행하고 있다는 정보를 손에 넣은 레이너 특공대는 부대 운용 자금을 손에 넣기 위해 고철을 운반 중인 열차를 습격하기로 한다.

"반란" 임무 첫 챕터입니다. 굳이 히로인으로 표현하면 맷 호너 루트가 되려나요. ("비밀 작전" 임무는 토시, "거주민" 임무는 핸슨, "유물" 임무는 타이커스. 레이너는 성별을 가리지 않습니다.)




타소니스는 원래는 테란 연합의 주요 행성중 하나였으며, 스타 1 오리지날에서 멩스크가 캐리건을 이용해 사이오닉 방출기를 설치하고, 몰려드는 저그 떼로 행성 전체를 엘리시킨 곳입니다. 캐리건이 바로 여기서 저그에게 피랍되죠. 그리고 여왕님으로 재탄생

아무튼 이곳에서 멩스크가 가져가려는 뭔가를 채가는 것이 이번 임무의 목적입니다. 어차피 보이는대로 다 때려부수겠지만요








시작하자마자 요렇게 안개에 가린 광물과 코브라를 먹어줍니다. 버려진 광물이 꽤 많으니 빠짐없이 챙기세요.




다섯번째 코브라는 적군이 지키고 있습니다. 부비부비만 해도 죽긴 하지만요





마지막 코브라는 불곰형이 지키고 있습니다. 쩜사하세요.





미니맵에 자치령 열차가 가는 거 보이시죠? 코브라 6기로 깨줍시다.





코브라를 모두 찾고 열차를 깨러가도 첫번째 열차는 무난히 파괴할 수 있습니다. 열차에서 나온 광물로 유닛을 더 생산할 수 있습니다. 짐작하셨겠지만, 여기는 광물 지대가 별로 없거든요.





이곳 멀티에는 소수 병력이 있으니 코브라로 정리하세요. 이번 미션에는 코브라만 줄창 뽑아서 테란을 털겁니다.





두번째 열차를 파괴한 뒤에는 초라한 3골리앗+3화염방사병 러쉬가 옵니다. 가볍게 막아주세요.

코브라는 인구수 4 / 체력 200 / 중장갑 상대 40데미지의 고급 유닛입니다. 9기만 있어도 짱쎄요.





미미한 호송병력을 잡고, 이렇게 무빙샷으로 열차를 털어줍시다.





여기저기 건설하는 벙커는 어차피 코브라 무빙하다보면 알아서 깹니다. 신경쓰지 마세요. 게다가 까치날개 포탑이 연구된 벙커라서 체력도 400뿐이 안됩니다.





중반부터는 밤까마귀등의 공중병력도 추가되기 때문에 전쟁광은 계속 소환해줍시다.





코브라 23기, 인구수 86의 대병력입니다.





불곰형들이 강해봤자 쪽수에 안됩니다. 22업이라 쎄긴 쎕니다만... 털어줍시다. 코브라가 몸집이 커서 약간 컨트롤을 해주시는게 뒤에서 빙빙도는 답답한 모습을 안 볼수 있어 좋습니다.





교전을 피하긴 개뿔

개인적으로 MADNESS나 LUNATIC같은 난이도가 나와서 저같은 고수도 업적을 포기하고 플레이해야할 정도로 어렵게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열차 속도가 빨라졌지만 덕분에 호송병력이 화염차입니다. 따라잡을 코브라는 20마리가 넘으니 가뿐하게 털어주세요.





가끔 이렇게 밤까마귀가 멀티로 오는데, 냅두면 자동포탑을 설치해서 귀찮습니다. 처리하시던가 터렛을 까세요.





이렇게 7번째 열차도 정리됩니다.





마지막 열차는 여기서 나옵니다. 코브라 30여기로 방어병력을 무시하고 들어가서 열차를 조지면 시간을 20~30초 단축할 수 있습니다. 거듭 말하지만 코브라 30기면 인구수 120의 대병력입니다. 얘가 벌쳐랑 비슷하게 생겨서 약해보이는데 불멸자급 스펙이에요. 멀티에 나왔으면 불곰에 이어 밸붕의 원인이 되었을 겁니다.






이렇게 털어줍시다.




심지어는 쩜사를 하고도 10기나 남아서 방어병력을 털 수 있습니다. 코브라 쎄죠?





원하는 걸 찾았습니다. 이게 대체 뭐길래 멩스크가 이 버려진 행성까지 와서 회수하려 했을까요.






이렇게 클리어가 가능합니다.


이 미션은 불곰이나 탱크가 있으면 더더욱 쉽게 깰수가 있습니다. 초반을 넘기면 홀드만 시켜놔도 열차가 못지나가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체력 3500? 먹는건가요? 우걱우걱

말보다는 보여드리죠. 급하게 어부지리를 깨고 다시 대열차 강도를 플레이해봅시다.





열차의 체력바에 가려서 가려졌지만 20기가량의 불곰이 있습니다. 상대의 초라한 병력은 날려버릴 수 있죠.





귀찮은 밤까마귀를 대적하기 위해서 이렇게 터렛을 깔았습니다. 코브라와는 다르게 불곰은 가스를 먹지 않아서 멀티의 가스는 안 파도 됩니다.





불곰밭을 얕보면 아주 안되는거야





불곰 특공대의 세배 병력입니다. 가볍게 처리할 수 있죠.





아래쪽 특공대도 잡아봅니다. 어느새 불곰+의무관이 60마리에 가까워졌네요.





불곰은 우월하기 때문에 이렇게 적군의 진지까지 쳐들어가도 됩니다. 다 털어주세요.





fail

적군의 방어는 단단하기 때문에 섣불리 들어가면 안됩니다. 맵상의 테란을 모두 엘리시키려면 공성전차가 있어야 하죠.

아까부터 하는 개드립은 이미 알고 있는데 재미를 위해서 해보는 겁니다. 캠페인만 16번 올클리어했는데 설마 이걸 모르겠어요? 단일미션으로 따지면 제일 쉬운 임무도 20번은 넘게 클리어했습니다.






잠깐 밥먹으러 갔다와서 스샷이 여기까지밖에 없는데, 아무튼 불곰형이 있으면 불곰을, 없으면 코브라를, 없으면 해병+의무관을 줄창 뽑아주면 깰 수 있습니다. 업적도 보이는 걸 다 털면 받기 때문에 여러모로 수월한 임무였습니다.



어부지리는 스샷은 어제 찍었는데 방금 쓰다가 두번 날려먹어서 멘붕했습니다. 다음 편에 계속해서 올려드릴게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Tychus Findlay
13/01/10 10:05
수정 아이콘
드디어 올 것이 왔군
Brd.Claptrap
13/01/10 11:06
수정 아이콘
대열차 강도는 코브라로 도저히 안되서 전차까지 뽑아서 깼는데

잘보고 있습니다.
이슬먹고살죠
13/01/10 18:25
수정 아이콘
코브라가 소수정예라 중간중간 짤리면 나중에 답이 없어지긴 하지요
13/01/10 12:55
수정 아이콘
재밌게 잘 보고 있습니다.
13/01/10 15:44
수정 아이콘
한동안 업적질 하다가 포기했었는데 재밌네요 흐흐 왠지 쉬워보이는 느낌이
연재게시판은 근데 겜게에 비해 관심도가 떨어질텐데 댓글이 좀 줄지 않을까 하는 걱정도 생기네요
이슬먹고살죠
13/01/10 16:13
수정 아이콘
그렇긴 하지만... 이제와서 다시 옮기기엔 양쪽에 달린 댓글이 너무 아까워요 ㅠ.ㅠ
지나가다...
13/01/10 17:33
수정 아이콘
손연재 게시판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응?).

항상 잘 보고 있습니다.
가볍게 한 번만 깨다 보니 달성하지 못한 업적이 꽤 있는데, 이 기회에 완전정복(?)해 봐야겠네요.
Tristana
13/01/10 21:54
수정 아이콘
열차하다가 막혀서 접었었는데 ㅠㅠ
13/01/11 15:12
수정 아이콘
열차 해병 의무관만 줄창 뽑아서 깻더니 무빙샷하기 너무 바빠요;;;
옆집백수총각
13/01/11 17:03
수정 아이콘
FAIL 크크크크크
스타트
13/01/15 01:51
수정 아이콘
와 재앙 아주어려움 17분컷했네요 크크크
캐리어가모함한다
13/01/16 21:04
수정 아이콘
요즘 군심 보면 메카닉 살리겠다고 발악을 하는데 -_-...차라리 코브라를 조금 너프해서 신유닛으로 넣는게 더 현실적으로 보입니다...
대열차 강도에서 코브라 위력은 상상을 초월하죠 흐흐...재밌는 드립까지 섞으시고 무엇보다 Fail;; 재밌게 잘 읽었습니다^^
인피니티
13/01/20 09:32
수정 아이콘
재밌게 잘 봤습니다.

저는 재앙을 조금 뒤쪽에, 예언 임무가 끝나고 했습니다. 그래서 궤도사령부와 자동정제소를 가지고 임무를 시작했습니다만 어짜피 사신으로 쓸어버리는건 같으니까.. 밤1까지만 본진 지키고 사신 생산하면서 쭉쭉 진행하면 업적 달성하면서 16분 안으로 끊을 수 있습니다. 멀탯이 되시는 분은 밤2 후에 사신을 양쪽으로 나누셔서 15분 초반대로 끊으실 수도 있습니다.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570 민들레 꽃 길 - 5 - 화잇밀크러버6957 13/03/15 6957
569 민들레 꽃 길 - 4 - 화잇밀크러버6848 13/03/14 6848
568 민들레 꽃 길 - 3 - 화잇밀크러버6962 13/03/13 6962
567 민들레 꽃 길 - 2 - 화잇밀크러버6721 13/03/12 6721
566 민들레 꽃 길 - 1 - 화잇밀크러버7823 13/03/11 7823
565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 최후의 임무(ALL IN) 공략영상 [21] 이슬먹고살죠13289 13/01/26 13289
564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 최후의 임무(ALL IN). intro [4] 이슬먹고살죠13401 13/01/24 13401
563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11. 지옥의 문, 야수의 소굴로 [17] 이슬먹고살죠12077 13/01/23 12077
562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10. 장막을 뚫고, 공허의 나락 [3] 이슬먹고살죠12886 13/01/22 12886
561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9. 파괴 병기, 언론의 힘 [4] 이슬먹고살죠14480 13/01/20 14480
560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8. 안식처 헤이븐, 초신성 [9] 이슬먹고살죠13747 13/01/18 13747
559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번외. 남은 임무에 대한 간략한 예정 [3] 이슬먹고살죠7477 13/01/18 7477
558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7. 탈옥, 비열한 항구 [9] 이슬먹고살죠13109 13/01/17 13109
557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6. 위기의 뫼비우스, 정글의 법칙 [10] 이슬먹고살죠12368 13/01/17 12368
556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5d. 예언 임무(4) 암흑 속에서2 [4] 이슬먹고살죠9303 13/01/14 9303
555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5c. 예언 임무(3) 암흑 속에서 [3] 이슬먹고살죠11526 13/01/14 11526
554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5b. 예언 임무(2) 미래의 메아리 [8] 이슬먹고살죠9886 13/01/13 9886
553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5a. 예언 임무(1) 파멸의 속삭임, 운명의 장난 [13] 이슬먹고살죠12688 13/01/12 12688
552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4. 어부지리, 정문 돌파 [8] 이슬먹고살죠13652 13/01/10 13652
550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3. 재앙, 대열차 강도 [13] 이슬먹고살죠13510 13/01/10 13510
549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2. 대피, 악마의 놀이터 [6] 이슬먹고살죠13355 13/01/10 13355
548 [자유의 날개 캠페인 공략] #1. 마 사라 임무(해방의 날, 무법자들, 0시를 향하여) [3] 이슬먹고살죠10362 13/01/10 10362
545 [조선왕조실록 이야기] 버려진 중국인을 찾아라 <완결> [2] sungsik7003 13/01/05 700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