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4/06/19 00:12:07
Name Leeka
File #1 IMG_8606.png (58.0 KB), Download : 1195
Subject [일반] 맥주쏟고 가게 망하게 하겠다고 행패부린 공무원 근황






가게에서 맥주를 스스로 바닥에 버림
-> 사장이 바닥을 청소함

그걸 청소했다고 공무원인데 가게 망하게 하겠다면서
행패부리고 난동 부린 사건이 이슈였는데요


구청장이 직접 사과문을 올리면서 해결하겠다고 글을 올렸습니다

이야기로는 진짜 공무원들이 맞았다고..

민원때문에 힘들다면서, 반대쪽에선 또 갑질을하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곧미남
24/06/19 00:22
수정 아이콘
와 정말 이 무슨..
엑세리온
24/06/19 00:33
수정 아이콘
아니 왜 버려
이야기상자
24/06/19 00:37
수정 아이콘
추측해보면 CCTV 영상에서 맞은 편 사람이
고개 돌릴 때 안보이게 버리는거 봐서는
그냥 술 뺑끼치는 것 같은데
술 뺑끼치고 있었는데 바닥을 닦으니
일행에게 걸렸을거고 결국 쪽 팔려서
저 난리를 친 것 같네요
엑세리온
24/06/19 00:41
수정 아이콘
아하 그렇군요. 테이블에 달랑 4명이라서, 절친한 사이고 설마 그런 경우는 아니겠지 생각했는데... 같이 마시는 사람들이 불편한 사람들이라면 쪼금 이해가 가기는 합니다. 뭐 그래도 티 안나게 버릴텐데...
헝그르르
24/06/19 01:11
수정 아이콘
(수정됨) 아..
당사자는 몰래 버린건데.
가게에 손님 한팀. 사장님이 오셔서 한마디 하시면서 청소?(가해자가 따질때 말한 내용으로 추측)
상사?가 당사자에게 화내고? 가버림?
그래서 저런 상황이 펼쳐졌을지도 모르겠네요.

근데 워낙 험한 영상을 많이 봤어서 그런지 공무원이 따지는 모습이나 이를 말리는 동료들이나 얌전?하긴 하네요;;

이런사정이 있을지 몰라도 피해자가 고통받게 했으면 합당한 처벌은 있어야 할걸로 보이고 구청장까지 나선걸 보면 그 합당한 처벌은 받은거 같긴 하네요.;;

맥주를 가게 바닥에 버린거나 사장에게 협박한것 모두 명백한 잘못이니 찾아가 사과는 해야하고 이정도 선에서 마무리하는게 적절해 보이고, 그래도 만약 구청에서 징계까지 한다면 술을 버릴수 밖에 없는 강압적 분위기를 조성한 사람이 있었다면 빼먹지 말고 그사람도 함께 처벌했으면 합니다.
하늘하늘
24/06/19 06:37
수정 아이콘
그것도 이상한게 자기는 술 먹는척 몰래 버렸고 가게서 일하던 사장부인이 그걸 닦으며 '술을 흘리셨네요' 라고 말했을때까지는
아무일도 없었죠.
근데 계산 마치고 나갔다가 다시 돌아와서 행패를 부린거에요.그것도 일행들과 함께.
쪽팔린거면 그냥 웃긴일 취급하고 일행이 다 돌가가는게 자연스러운데
대체 뭣땜에 일행이 다 돌아와서 행패를 부린건지 아직도 미스테리입니다.
Silver Scrapes
24/06/19 00:35
수정 아이콘
구청장 사과시킨 공무원이라니 허허
아카데미
24/06/19 00:42
수정 아이콘
제가 중구청장이면 저 공무원 출근히지마자 퇴근시간까지 엎려뻗쳐 시킬거 같습니다 미친건가
소독용 에탄올
24/06/19 00:44
수정 아이콘
대구 중구면 구청장이 경선만 이기면 당선이고, 현임자가 재선이라 한번 더 할 수 있는데 이런식으로 중앙언론을 타는 구설수가 생겼으니 그냥 지나가진 않겠죠....
...And justice
24/06/19 00:45
수정 아이콘
구청 공무원이 가게 망하게 해주겠다고 큰 소리 칠 수 있는게 참 코미디네요
임전즉퇴
24/06/19 00:54
수정 아이콘
누구나 털면 먼지가 나지만 이런 축은 깨진 바가지죠. 할일없어서 진상이나 더 피우더라도 그건 그때 일이고 지금은 빨리 후배 길이라도 열어주길 기원합니다.
24/06/19 01:33
수정 아이콘
일단 저 맥주집은 뺑기칠때 가면 안되는 곳이 되겠군요. 꾼들이 모여 실화를 치는 맥주집... 괜찮네요. (농담입니다.)
애플프리터
24/06/19 02:53
수정 아이콘
자기 직장 망하게 해주네. 공무원은 눈치가 없나요? 준표형이 나설수도...
타츠야
24/06/19 03:16
수정 아이콘
본인들 인생 난이도를 왜 이렇게 못 올려서 안달인지 모르겠네요.
24/06/19 04:57
수정 아이콘
어... 내가 본 영상은 공무원이라고 말하고 알고보니 도시공사직원이어서 무슨 공기업 직원을 공무원이라고 하냐 pd가 뭘 모르네라고 생각하고
갑자기 왠 구청장이 사과를 하지 생각했는데...
비슷한 시간에 벌어진 다른 사건 이었네요...
https://youtu.be/1btQTImQHw8?si=3lYphQdWFg8xem2q
24/06/19 06:58
수정 아이콘
이건 또 처음보네요
단순 개진상으로 끝날걸 어떻게든 갑질을 하려는
진짜 갑질에 미쳐버린 나라인가 싶기도 하고...
주변에서 이런일 나면 사람거르는 아주 좋은 계기가 될거같네요
24/06/19 13:55
수정 아이콘
의정부 도시공사 사이트 들어가 보니까 첫화면이
'공공기관 갑질에 대한 행동강령 위반행위 집중신고기간'이라고... 크크크크
저사장님은 이거 시고하시면 되겠네요.
뜨거운눈물
24/06/19 08:10
수정 아이콘
어느정도 징계가 될까요.. 파면까지는 못할거같고 제대로 책임을 지고 처벌을 받아야 이런 일이 없지..
24/06/19 08:27
수정 아이콘
(수정됨) 한 세달만 무급으로 마감 알바시켰음 좋겠네요.
자영업자 고충도 좀 알고 다른 구청직원들도 와서 보면서 음식팔아주고.
24/06/19 08:44
수정 아이콘
쥐꼬리만한 권력을 가지고도 저렇게 주체를 못하네요. 저런 일이 한두건이 아닌거 보면 인간이라는 게 원래 저런 동물인가 싶기도 해요. 큰 권력을 가지고도 오랫동안 사고 안 친 사람들 보면 대단합니다. 
24/06/19 08:50
수정 아이콘
한국사회가 진상에 너무 취약해요...
세윤이삼촌
24/06/19 08:54
수정 아이콘
이건 드러난 실체에 비해 너무 대충 넘어가려나보네요. 이야기 다 퍼졌고, 대상자가 누군지도 다 알면서, 이제와서 진상 조사 하겠다 한마디?
가게 사장이 폐업하겠다고 매스컴에 나오니까 그제서야 이런다고요?
씁슬합니다.
24/06/19 09:03
수정 아이콘
일단 술을 버린게 가장 용서가 안되네요.
DogSound-_-*
24/06/19 09:05
수정 아이콘
얼마전에는 청주 공뭔도 갑질 했다던데
어디로가야하오
24/06/19 09:06
수정 아이콘
요즘에 윗사람들 책임 회피하는 모습만 보다가 사과라도 하는 모습보니까 신선하긴 하네요
24/06/19 09:12
수정 아이콘
중구가 시키드나
Liberalist
24/06/19 09:25
수정 아이콘
저 공무원은 도대체 무슨 생각으로 저 행패를 부렸는지 모르겠네요.
요즘이 무슨 옛날 6, 70년대마냥 행정으로 가게 하나 담글 수 있는 그런 야만의 시대인줄 아나...
24/06/19 10:22
수정 아이콘
잘 이해가... 맥주 버릴때 cctv 화면 잘 보면 옆 사람이 맥주잔을 손가락으로 가르키면서 뭐라뭐라 하는거 같은데 술을 몰래 버리는건 아닌거 같고... 그리고 술을 몰래 버리려면 쓰레기통이라도 가져다 놓고 부어야지 안걸리지, 저렇게 바닥에 뿌려버리면 나갈때라도 걸릴 수 밖에 없죠. 뭐 완전 만취라면 그럴수도 있겠지만 그런거 같지는 않고.. 도대체 맥주를 가게 바닥에 부어야 되는 상황이 뭔지, 왜 뒤늦게 화를 내는지, 어떤 상황인건지 상상이 잘 안가네요.
24/06/19 11:35
수정 아이콘
그냥 취하면 술 버리는 습관 들었던 사람이 너무 취해서 논리적인 판단이 안되는 거 같습니다.
마스쿼레이드
24/06/19 11:01
수정 아이콘
크크크 철밥통 짤리고 싶어 환장했네요
밀리어
24/06/19 11:56
수정 아이콘
구청의 행정적 조치와 별개로 영업방해죄나 협박죄로 고소해서 벌금이라도 받을수 있으면 받아내야죠
탑클라우드
24/06/19 12:34
수정 아이콘
진짜 어딜가나 X들은 존재하는구나...
기적의양
24/06/19 14:12
수정 아이콘
제가 뉴스에서 본 구청장 인터뷰는 가정법으로 '잘못한 것이 확실하다면 징계를......' 이런식으로 들려서 끝이 기대처럼 될 것 같지는 않은 느낌을 받았습니다.
24/06/19 18:56
수정 아이콘
술은 적당히 마셔야... 술 마신다고 나에게 없던 능력이 갑자기 생기는게 아닙니다...
샤크어택
24/06/19 19:19
수정 아이콘
공무원은 civil 'servant'인데, 물론 근래는 창구의 진상 민원인들이나 일부 공무원들 업무과부하가 문제도 된다지만.. 그건 그거고 이건 이거군요.
손꾸랔
24/06/20 00:27
수정 아이콘
맥주를 아주 들이붓네 부어.. 살면서 술자리 많이 해봤지만 술버린다는 얘기는 들어만 봤지 실제 장면은 처음 봅니다 흘흘
혼자 급발진하고 동료들이 말리는걸 보면 술 억지로 먹어야 할 지위도 아녀 보이고 그냥 사람이 모지리인 듯
김꼬마곰돌고양
24/06/20 08:24
수정 아이콘
사과문 잘썼네요
불독맨션
24/06/20 13:36
수정 아이콘
안먹고 양보하면 서로 좋을것을
안군시대
24/06/20 14:16
수정 아이콘
대구시장까지 한마디 거들었더라고요. 그 공무원 지위가 어떻게 되는지는 몰라도, 그냥 해프닝으로 끝날 구도 있었던 일이 엄청 커져버렸네요. 뭐, 이러다가도 그냥 유야무야 지나가는 경우도 많지만..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6] 오호 20/12/30 258245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6] empty 19/02/25 332384 10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1] OrBef 16/05/03 454855 28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327014 3
101893 [일반] SI개발의 해묵은 문제 퀀텀리프82 24/07/15 82 1
101892 [일반] "감독의무 있다" 法, 학폭 가해학생 부모 손해배상 책임 인정 [3] 로즈마리742 24/07/15 742 0
101890 [일반] [서평]《벌거벗은 정신력》 - 현대 사회에서 폭증하는 우울과 불안은 질병이 아니라 자연스러운 애도다 [1] 계층방정1921 24/07/14 1921 6
101889 [일반] [서평]《매혹의 땅, 코카서스》 - 직접 가보는 듯한 아르메니아·아제르바이잔·조지아 여행기 [2] 계층방정1642 24/07/14 1642 3
101888 [일반] ASUS, RTX 4060 Dual V3 그래픽카드 출시(절대 비추천) [8] SAS Tony Parker 2124 24/07/14 2124 1
101887 [일반] 내맘대로 엄선한 일본 여자 그룹 보컬 노래 (장르/시기 불문) [11] Pika481801 24/07/14 1801 1
101886 [일반] 인생이 한 번 뿐이라 오히려 어떻게 살아야할지 모르겠다. [41] 사람되고싶다6684 24/07/14 6684 9
101884 [일반] PC방 숫자가 엄청나게 줄어들었습니다. [52] 버들소리9163 24/07/14 9163 1
101883 [일반] [팝송] 알렉 벤자민 새 앨범 "12 Notes" 김치찌개1927 24/07/14 1927 0
101882 [일반] ‘삼체’를 소설로 읽어야 하는 이유 [32] Schol5534 24/07/14 5534 24
101881 [일반] 퇴직과 이직 즈음에서 [9] 흰둥3427 24/07/13 3427 11
101880 [일반] [눈마새] 나가 사회가 위기를 억제해 온 방법 [10] meson2907 24/07/13 2907 19
101879 [일반] 끝없는 달리기 고통의 원인 이제 마지막 선택지만 남았네요 [16] 내우편함안에3918 24/07/13 3918 11
101877 [일반] <플라이 미 투 더 문> - 가벼운 음모론을 덮는 로코물의 달콤함. [2] aDayInTheLife3797 24/07/13 3797 1
101876 [일반] 부천시체육회 여성팀장, 직원 성추행으로 정직 2개월 징계 [48] pecotek11707 24/07/12 11707 29
101874 [일반] 읽지도 않은 소설책 추천하기 [11] 쿨럭4941 24/07/12 4941 1
101873 [일반] 진주 고추 크림치즈 머핀 후기 [42] 김삼관7569 24/07/12 7569 6
101870 [일반] 깃발나부낄 언(㫃)에서 파생된 한자들 - 아침해빛날 간(倝), 아침, 햇빛, 노을 등 [13] 계층방정1322 24/07/12 1322 4
101869 [일반] [웹소설] 2개 추천합니다 [22] 소금물3738 24/07/12 3738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