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24/06/16 11:05:14
Name 칭찬합시다.
Subject [질문] 꼰대스럽지만 지켰을 때 좋은 인상을 주는 행동?
제가 다른 사람에게 기대하거나 요구하지는 않지만 그냥 지키는데 별다른 어려움이 없어서 하는 행동들이 있습니다. 이걸 하지 않는다고 지적하는 사람들은 대개 꼰대지만 굳이 그 사람들에게 지적당하는 불쾌감을 느끼고 싶지 않아서요

가령 젓가락질이라든지 소주를 부을 때 라벨이 보이지 않게 잡는다든지 하는 것들이요.

여러분들이 생각할 때 꼰대스럽지만 그래도 하는 편이 윗사람에게 지적당하지 않아서 하는, 그런 행동들은 무엇이 있나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4/06/16 11:12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저는 나이 불문 초면에 무조건 존대합니다. 애기들에게도요. 말씀 나누는 상대방과 합의하기 전까지는 함부로 말 놓지 않습니다.

초등학생 때 어떤 소모임 강의에 갔었는데, 다들 편하게 먹고 마시는 뒷풀이 자리에서도 강사님이 제게 경어를 써 주시더라고요. 나이 차이가 제 어머님 뻘이었는데 아주 신선한 충격이었어요. 그 때 강사님이 위와 같이 말씀하신 것에 워낙 감명받아서 저도 지금까지 본받아 실천 중입니다.

근데 실컷 쓰고 나서 보니, 글쓴님이 생각하시는 [꼰대스러움]의 정의가 무엇인가요? 이게 명확하지 않은 상태로 쓰다 보니 제가 하고 싶은 말만 주저리주저리 썼네요. 이제 와서 생각해보니 제가 생각하는 꼰대스러움의 정의는 [묻지 않았는데 지 할 말만 하는 사람] 이라서 크크크... 아예 엄한 말을 써 놨네요.
이혜리
24/06/16 11:43
수정 아이콘
꼰대가 뭐 어때요..
저는 그냥 맞다고 생각하면 할 말 다 합니다.
뒤로 무슨 말을 듣든 알빠노.
닉을대체왜바꿈
24/06/16 11:44
수정 아이콘
이걸 위아래 구분없이 했을때 멋진 꼰대라 생각합니다. 제기준.
서귀포스포츠클럽
24/06/16 11:53
수정 아이콘
식사 시 쩝쩝대지 않는 거랑 윗사람 먼저 먹으면 먹는거?
아이폰12PRO
24/06/16 11:54
수정 아이콘
존대하세요 누구든
짐바르도
24/06/16 12:13
수정 아이콘
자신 포함 모두에게 개같거나 천사같거나
열혈둥이
24/06/16 12:32
수정 아이콘
보면 인사하는거요.
제가 꼰대를 극혐해서 강요는 안하는데
하는게 좋다고 생각해서 받든 안받든 무조건 먼저 고개숙입니다
피를마시는새
24/06/16 14:23
수정 아이콘
인사
웃는 얼굴
존댓말
아케르나르
24/06/16 18:21
수정 아이콘
같이 식사하는 사람의 먹는 속도에 맞춰주기.

인사 빼먹지 않기.
지탄다 에루
24/06/16 18:27
수정 아이콘
식사자리 갔을때 손윗사람이 1명이라도 있으면 물 따르고 수저세팅 하는거요.
24/06/16 18:33
수정 아이콘
남 욕 안 하는거요
달달한고양이
24/06/16 19:32
수정 아이콘
인사, 존대하기. 
철판닭갈비
24/06/17 12:03
수정 아이콘
이거죠!
장마의이름
24/06/16 20:00
수정 아이콘
조직생활에서 시간지키기요..
24/06/16 20:39
수정 아이콘
항상 저에게도 기분 상할 수 있는 일인지 생각해보고 말이든 행동하려고 합니다
WhiteBerry
24/06/16 22:25
수정 아이콘
다른건 그렇다쳐도 소주 따를때 라벨 안보이게 하는건 무슨 의미인가요?? 라벨? 참이슬, 처음처럼 이름이 안보이게 한다는건지... 이해가 잘 안가서요.
No.99 AaronJudge
24/06/17 01:48
수정 아이콘
그거 진짜….모르겠어요

도대체 왜..?? 
칭찬합시다.
24/06/17 09:10
수정 아이콘
저도 왜 그래야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24/06/17 08:39
수정 아이콘
"미팅노트 정리하고 공유하기"는 가르쳐주지 않으면 절대 모르고 사회생활에서 엄청 큰 플러스를 주죠 크크
칭찬합시다.
24/06/17 09:09
수정 아이콘
오 감사합니다!
칭찬합시다.
24/06/17 09:09
수정 아이콘
답변 주신분들 감사합니다!
24/06/17 13:14
수정 아이콘
출근 10분전 도착하기 좋더라구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77130 [질문] 현시점 사무용 노트북 적당히 싸게 구매려합니다 (LG, 삼성) [7] 여의973 24/07/17 973
177129 [질문] 서울상암월드컵경기장 가려고 합니다. [8] 학교를 계속 짓자1035 24/07/17 1035
177128 [질문] 포인트적립 신용카드 추천 부탁드립니다! [7] EnzZ985 24/07/17 985
177127 [질문] 일기 어플 추천 부탁 드립니다. [4] 아케르나르649 24/07/17 649
177126 [질문] 하아.. 전세보증금 반환 문제 [7] Part.31549 24/07/17 1549
177125 [질문] 대출을 뭐부터 갚는 게 이득일까요..? [10] 장마의이름1738 24/07/17 1738
177124 [질문] 스마트폰 하루에 몇시간 쯤 쓰시나요? [11] 안녕!곤1743 24/07/16 1743
177123 [질문] 앉으면 등이 아픕니다. [9] Dončić1770 24/07/16 1770
177122 [질문]  비행기값이 싸지기도 할까요 [13] 아츄2544 24/07/16 2544
177121 [질문] 직장인 여러분들 평소 취침 몇시에, 몇시간 주무십니까?? [33] 오후의 홍차2488 24/07/16 2488
177120 [질문] 두서없는 질문 몇가지 [5] 느나느나타임1696 24/07/16 1696
177119 [질문] 하지도 않은 결혼정보회사에서 전화왔는데 [10] 해피시티1959 24/07/16 1959
177118 [질문] 옛날 비디오테이프 영상을 컴퓨터로 보거나 휴대폰 영상으로 볼 수 있나요? [10] 라리1299 24/07/16 1299
177117 [질문] 친구 부부와 갈만한 해외여행지 추천 부탁 드립니다. [9] 양념반자르반1281 24/07/16 1281
177116 [질문] 이비인후과 이석증 검사비가 원래 이정도인가요? [12] 웃음대법관1777 24/07/16 1777
177115 [질문] 식욕감퇴제를 처방받아서 1일1식을해보려고합니다. [6] 옥동이1236 24/07/16 1236
177114 [질문] 이상한 전화가 왔습니다. [6] 브론즈테란2015 24/07/16 2015
177113 [질문] 이런 블로그는 뭐하는 곳일까요? [7] khia1757 24/07/16 1757
177112 [질문] 미국 샌디에이고 안전한 지역 숙소 질문 [4] fgcrom825 24/07/16 825
177111 [질문] 꾸준히 읽을만한 영어 매체? [3] 사람되고싶다761 24/07/16 761
177110 [질문] 3년만에 LOL 솔랭 도전해보려고 하는데 제 목표 어떤가요? [13] 보리야밥먹자990 24/07/16 990
177109 [질문] 중3 학생 영어 교재 추천해주세요. [6] Jedi_Master501 24/07/16 501
177108 [질문] 천장 실링팬 설치 해보신분 계실까요? [2] No Fear903 24/07/16 90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