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PGR21 관련된 질문 및 건의는 [건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 (2013년 3월 이전) 오래된 질문글은 [이전 질문 게시판]에 있습니다.
통합 규정을 준수해 주십시오. (2015.12.25.)
Date 2024/06/14 19:33:22
Name 삭제됨
Subject [삭제예정] 삭제합니다 (수정됨)
작성자가 본문을 삭제한 글입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꿈꾸는사나이
24/06/14 19:38
수정 아이콘
정신과 예약 잡기가 생각보다 힘든걸로 알고 있습니다. 예약 많아서요...
저라면 가까운 정신과 가장 빠른 시간대로 잡아서 데려갈 것 같아요.
돔페리뇽
24/06/14 19:42
수정 아이콘
정신과 병원 추천
전문 심리상담사 추천
일반인의 어설픈 위로/조언이 더 해가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의도가 순수했더라도...)
덴드로븀
24/06/14 20:28
수정 아이콘
위로말고 병원부터 가야합니다.
이혜리
24/06/14 21:22
수정 아이콘
자살은 전염병&유전적 특성도 있어서 무조건 전문가 케어가 필수입니다.
아닌밤
24/06/14 22:02
수정 아이콘
친구분 상황 정말 걱정이 많이 되시겠어요. 꼭 전문가의 도움을 받으시면 좋겠습니다. 위에서 말씀해주신 정신과도 있지만, 지역마다 운영되는 자살예방센터가 이런 문제에 대한 전문성도 높고 신속한 도움을 받으시기에도 더 나으실 것 같습니다. (서울시 - http://www.suicide.or.kr/)

고양시 자살예방센터의 아래 글이 상황을 파악하고 도움의 방향을 잡아가시는데 도움이 되실 것 같아 링크 남깁니다.
- 자살을 생각하는 사람을 위한 ‘SOS-HELP 대화법’
http://goyangspc.com/page/sub0301.php
아닌밤
24/06/14 22:15
수정 아이콘
서울시 자살예방센터의 아래 자료도 도움이 되실 것 같네요.
http://www.suicide.or.kr/campaign/2024spring/ 의 5. 자살위험징후 pdf
http://www.suicide.or.kr/wp-content/uploads/2024/05/%EC%B9%B4%EB%93%9C%EB%89%B4%EC%8A%A45-%EC%9E%90%EC%82%B4%EC%9D%98-%EC%9C%84%ED%97%98%EC%A7%95%ED%9B%84.pdf

그리고, 이 자료에도 적혀있는 내용이지만, 자살하는 사람은 자살 사고(생각) - 자살 계획 - 자살 시도의 단계를 거치는데, 1. 자살을 생각하고 있는지, 구체적인 계획을 세우고 있는지 명확히 물어보는 것이 오히려 자살 위험성을 낮춘다고 하고, 2. 알콜은 자살 사고(생각)에서 자살 시도의 단계로 건너뛰게 할 수 있어서 자살유가족 같이 위험성이 높은 분은 절대 술을 마시지 못하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합니다.
아닌밤
24/06/14 23:01
수정 아이콘
뭐가 문제인지 윗글이 수정이 안 되어서 새 댓글로 적게 되었습니다. 중앙자살예방센터 역할을 하는 한국생명존중희망재단 홈페이지의 아래글이 관련 내용 정리가 잘 되어 있는 것 같아 추가로 소개드립니다.

- 위험 징후 및 돕는 법
https://www.kfsp.or.kr/home/kor/contents.do?menuPos=48
프뤼륑뤼륑
24/06/15 07:53
수정 아이콘
방향성이 약간 다른 답변 답니다

자살 경향 우습게 보지 마세요
본인이 뭘 할 수 있단 생각하지 마시고
옆에는 있되 공감은 하지 마세요

다시 말하지만 타인이 뭐 하기 어렵습니다
적절하게 거리 두세요
알라딘
24/06/15 12:32
수정 아이콘
무조건 병원이요..... 아마 글쓴이께서 해준다고 하는게 도움이 안 될 확률이 높습니다.
애플프리터
24/06/15 23:49
수정 아이콘
상담사+의사처방+약으로 일단 올해를 넘기는 걸 추천. 친구 입장에서는 당구를 친다거나 2주에 한번정도 술마시는거 말고 운동을 같이 해보세요.
24/06/16 00:35
수정 아이콘
작년 말에 어머니가 자살하셨는데 저의 경우엔 저녁 9시마다 걸려오는 친구 전화가 꽤 도움이 되었습니다. 통화내용은 그냥 별거없는 하루 일상 보고였고요. 그걸 애 둘 키우느라 바쁜 친구가 반년을 해줬어요. 그거랑 너 힘들다고 너도 그렇게 가면 우리한테 똑같은 고통만 주는거라는 말도 제 머리를 치게 만들었는데 이건 사람에 따라서 다를수 있을 것 같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77107 [질문] 윈도우 10 홈 키가 확인이 안되요. [4] moqq760 24/07/16 760
177106 [질문] 퇴직금 수령을 위해 본사를 방문하라고 합니다 [11] 풀잎2978 24/07/16 2978
177105 [질문] 노량진 횟집 포장할 곳 추천 부탁드려요. [9] 신촌로빈훗1683 24/07/16 1683
177104 [질문] 아파트 증여세 문의 [3] 통큰아이1833 24/07/16 1833
177103 [질문] 재테크 문외한이 관련 질문 몇가지 드립니다(연금 ETF 등) [14] 환상회랑2513 24/07/15 2513
177102 [질문] 이런 어지러움 증상이면 신경과 가야 할까요? [16] 짐바르도2639 24/07/15 2639
177101 [질문] 야구 기록지를 열람할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5] 네?!1856 24/07/15 1856
177100 [질문] 윈도10으로 다운그레이드 했는데 자꾸 11을 다운받습니다 회전목마1704 24/07/15 1704
177099 [질문] 게임용 노트북 구매 전 고민이 많아 상담 받아 보려 합니다 [11] 란테1554 24/07/15 1554
177098 [질문] E북 리더기 해상도 질문드립니다. [10] 택배1275 24/07/15 1275
177097 [질문] 대덕산업단지 공영주차장 평일 주차 질문드립니다 [2] 니카라과973 24/07/15 973
177096 [질문] 노트북 사양 질문! (데스크탑 대용) [11] moqq881 24/07/15 881
177095 [질문] [LCK 질문] 브리온이 무슨 기록을 깬 적이 있나요? [5] bifrost1515 24/07/15 1515
177094 [질문] 음악 및 앱/사이트 추천 부탁드립니다! [15] 유자1603 24/07/15 1603
177093 [질문] 아바스트 말고 괜찮은 PC 백신 있을까요? [13] Cand2078 24/07/14 2078
177092 [질문] 아토피에 WPC WPI WPH 단백질 차이 있나요 [1] 앗흥1582 24/07/14 1582
177091 [질문] 75인치 TV 구입 고민입니다. [3] 밍기2164 24/07/14 2164
177090 [질문] 러닝양말신으면 좋을까요? 좋으면 추천도 부탁드립니다~ [10] 희원토끼1899 24/07/14 1899
177089 [질문] 사무용 모니터 셋중에 고민입니다. [7] 나를찾아서1190 24/07/14 1190
177088 [질문] 차량 통관 질문 있습니다. [4] 스토리북1499 24/07/14 1499
177087 [질문] 워치 충전이 안됩니다. [6] spatial1254 24/07/14 1254
177086 [질문] 일본여행시 지불수단? [24] 흰둥2075 24/07/14 2075
177085 [질문] 극장에 관객이 하나도 없다면 해당 회차의 영화 상영은 어떻게 하나요? [6] 카페알파2227 24/07/14 2227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