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연예 관련글을 올리는 게시판입니다.
Date 2018/03/14 06:47:10
Name   SKY92
Link #1   fmkorea
Subject   맨유 vs 세비야 챔스 2차전 골장면.gif(용량주의) (수정됨)


위삼 벤 예데르(맨유 0:1 세비야)

세비야 벤 예데르 추가골.gif

위삼 벤 예데르(맨유 0:2 세비야)

루카쿠 만회골.gif

로멜루 루카쿠(맨유 1:2 세비야)

이렇게 되어서 세비야는 합계스코어 2:1로 1958년 이후 처음으로 챔스 8강에 진출하게 되었습니다.

맨유는 결국 수비적인 경기운영이 결과적으로 독이 되고 말았네요... 그래도 홈에서 쎄니까 원정 0:0에서 8강은 가겠지 했는데. 2번째 골은 봐도봐도 어안이 벙벙하네요



Victor Lindelof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6:51
현타 제대로 오네요 당분간 해축커뮤니티는 끊어야할듯
아라가키유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6:52
어제부터 세비야가 1대1로 비기고 올라갈 느낌이었는데 아예 이겼네요.. 원정 0대0은 공격적인팀이나좋은 스코어지 맨유같이 카운터치는팀한텐 오히려 위험하죠.
유정연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6:55
ㅠㅠ
진정석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6:56
포그바 들어오고 무너진 느낌.. 패스미스도 잦고 중원도 무너지고
레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6:59
플레이가 전체적으로 안일했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전술적으로도 세부적인 움직임으로도... 이걸 보기 위해 새벽일찍 일어났다니..
미하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00
포그바는 어차피 경기 기울어진 상황에서 들어온거라 포그바 똥싼건 대세에 영향을 끼치지 못했고 그냥 펠라이니 선발 자체가 악수였죠. 덕분에 은존지-바네가에게 중원 완전히 먹히고 시작했으니.

그럼에도 불구하고 무리엘의 암걸리는 경기력 덕분에 0-0 균형을 이루고 있던건데 억제기였던 무리엘 빠지면서 결국 승부가 넘어간거. 첼시 시절에도 챔스 16강에서 한명 퇴장당한 파리 상대로 홈에서 쫄보축구하다 패한 첼시 시절 패배패턴이랑 그냥 똑같더군요.
미하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05
개인적으로는 첼시전 승리 - 크팰전 대역전 - 리버풀전 승리라는 좋은 흐름을 타고 있었던 맨유가 그래도 탈락할거라고는 생각못했고 리버풀전 승리를 통해 팀 분위기도 상당히 좋았던지라 어떻게든 꾸역꾸역 올라갈줄 알았는데 이건 뭐...세비야 상대로도 16강 못뚫으면 그냥 처음부터 16강 뚫을 실력이 아니었다고 보는게 맞겠죠.

리그 우승경쟁은 사실상 끝났고 챔스도 끝나버렸고...이제 맨유 선수단에 동기부여가 될만한 요소가 있을련지나 모르겠습니다. PSG가 떨어지면서 네이마르가지고 계속해서 가쉽거리가 쏟아져 나오듯이 이제 데 헤아가지고 시즌내내 시끄러울거 같고...
RainbowWarrior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05
(수정됨) 세비야!!! 하부리그의 총사령관에서 16강 8강 조금씩 올라가네요 ㅠㅠ 더 올라갈수 있을라나요.
청운지몽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10
두번째골은 다른각도로 보면 참 묘합니다

데헤아가 살짝 쳐낸게 첫 바운드가 골라인에 딱 걸쳤거든요 근데 거기서 공 회전이 살짝 아주살짝 골대안으로..데헤아 황급히쳐내려하지만 안닿고 결국 맨유 침몰

맨유 탈락을 결정짓는 장면이 됐네요
티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14
한골 싸움한답시고 수비적으로 운영하면 이런 위험은 상존하는거죠. 근데 상대가 레바뮌이 아니라 세비야였다는게 웃음포인트구요. 무리뉴 오래 보고 싶진 않네요.
딱총새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20
골라인에서 보면 꽤 많이 넘어갔어요.
청운지몽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25
결국은 많이넘어갔는데 첫바운드땐 라인이었어요

그리고 안쪽으로 회전걸려서 그땐 완전히넘어갔지만요 그래서 그 회전이 참 골대안쪽이아니고 바깥이나 라인만탔어도 뭔가 다른 일이 벌어질뻠했단 느낌이드네요
푸들은푸들푸들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26
맨유 fa컵도 끝낫나요
딱총새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27
네 건드린것만 해도 대단했는데 하필 스핀이 골대안 쪽으로 걸렸네요. 데헤아로썬 최선이였던 것 같습니다.
청운지몽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29
데헤아는 정말 데헤아했고
그래서 안쓰러운 장면이기도했어요ㅠ

특히 데헤아 마지막에 세비야 찬스 1:1에서 태산같이 버티고 막아내는 장면은 정말 압권..
아라가키유이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33
풀경기를 못 봤는데 세비야도 그리 잘한경기는 아니었나보군요 그냥 맨유가못한경기였던건가..
쿼터파운더치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34
13-14 첼시때 점유율 버리고 축구하던 꼬마에게 그것도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가패당하면서 일방적으로 당하던 그 모습 생각나더군요 다음해 파리랑 할때도 마찬가지로 홈인데다 파리 퇴장까지 당했는데 같은 패턴으로 졌었고
LiXiangfei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34
결과적으로 지난 주말에 리버풀을 상대로 승리한게 분위기상으로 긍정적이었지만 전술상으로는 자기패를 보여준 느낌이네요.

맨유는 세비야가 당연히 원정골을 노리는 전술을 쓸줄 알고 카운터로 3선을 내리고 볼배급을 산체스에게 일임하고 양쪽 윙을 넓게 벌려 경기장을 넓게 쓰려고 했지만 세비야 역시도 '응 골 안넣어. 연장가자'로 나와버리니 서로 눈치만 보던 전반전이 끝나버리고

후반전 역시 맨유에서는 '이제는 세비야가 올라오겠지'라 생각하고 전반하고 같은 전술로 나왔다가 세비야 역시 같이 라인 내리고 버티자 안되겠다 싶어서 미드필더진을 올렸더니 세비야의 역습에 선취골을 뺏기면서 사실상 끝나는 경기였네요.

종합해보면 맨유는 자신들의 가장 좋았던 운영을 리버풀전에서 선보이면서 세비야에게 준비할 시간을 줬고
세비야 역시 전술과 인내심으로 승리를 쟁취했다고 볼 수 있겠네요.
CR7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37
0대0 상황에서 교체되었고 포그바 들어오고 두골먹었습니다 경기 기울어진 상황 아니었어요 오히려 포그바 들어오고 중원 무너졌다고 봐야죠
CR7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38
세비야 만나서 홈에서 지고 떨어질 실력이면 8강갈 자격없죠
v.Serum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45
역시 EPL은 세비야 선에서 정크리크
미하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46
(수정됨) 중원은 이미 전반부터 무너졌어요. 포그바 들어오고 중원 무너진게 아니라 이미 전반 시작부터 계속해서 중원은 은존지-바네가의 놀이터였죠.

전방에서 무리엘이 대놓고 트롤링하고 나바스 부상으로 인해 메르카토가 사이드백으로 나오면서 오른쪽 공격이 아예 죽어버리면서 방점을 못찍어서 교착상태가 길어진거지 OT인데 슈팅수, 유효슈팅, 패스 성공률 다 통계적으로 세비야가 우위였습니다. 애초에 무리뉴가 판 자체를 잘못 짜서 나왔는데 포그바 한명에게 뒤집어 씌우는건 이상하죠. 첼시처럼 판은 잘짜가지고 나왔는데 크리스텐센 실수 한방에 경기흐름이 넘어간것도 아니고...그냥 포그바 없었어도 지는게 당연한 경기양상으로 흘러갔는데요.

승부에 결정적인 영향을 끼친건 포그바가 아니라 무리엘이 벤 예데르로 바뀌는 시점이 가장 결정적이었죠.
openmind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46
참 토트넘도그렇고 맨유도 그렇게 이걸 이렇게 못올라가나요? 결국 리버풀이 희망이고..설마 첼시가???
헤나투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50
epl이 다시 비상하나 했더니 잘안풀리네요.
CR7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53
그럼 첨부터 그렇게 말씀하셨어야지 0대0에서 경기가 기울어진 상황이라 말씀하시니 의아햇네요
CR7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53
리버풀팬 방긋 크크크
애패는 엄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55
올시즌 맨유랑 무리뉴는 예측이 안되네요 안되나 싶더니 올라오고 올라오나 싶으면 떨어지고 들쑥날쑥한건 강팀의 조건이 아니긴 한데
미하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7:59
포그바가 정신나간 패스 남발하고 턴오버 쏟아내기 시작한게 경기 후반부 였으니까요.

아예 맨유의 추격 의지를 말살시키는데 일조했다고 볼수는 있을지 몰라도 포그바때문에 무너졌다는 이야기와는 또 다른 이야기니까요. 저는 펠라이니 선발이 가장 악수였다고 봅니다. 뭐 세비야 상대로 제공권에서 우위를 점하려는 의도같아 보이긴 했는데 그게 실패하는 분위기로 흘러가면 빠르게 대응해서 변화를 가져갔어야 했었죠.
네파리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8:00
하 토트넘도 떨어지고 맨유도 떨어지고 짜증나지만 긍정회로 돌려서 그래도 반년동안 새벽에 일어나서 축구 안봐도 되서 다행이다 하고 지내야겠내요.
v.Serum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8:09
아뇨 뭘 방긋인가요 당장 리버풀이 먼저 지난 유에파 결승에서 세비야 선에서 정리됬는데요 크

저는 개인적으로 리그 수준 전체가 프리메라리그가 훨씬 위라고 주장하는 1인일 뿐입니다
시작버튼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8:10
해축갤도 안가지만
맨유가 세비야한테 져서 챔스 탈락이라..
난리 났겠네요
swear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8:17
OT에서 져서 못 올라가다니...
댓글들 보니 경기력도 개판이었나 보군요.
안 보고 자길 잘했네..
배주현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8:39
펨코갔다가 바로 나왔습니다. 매주 경기결과에 따라 비꼬는 글이 많지만 오늘 특히나 심한 느낌이...
낭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8:44
(수정됨) 이야 홈에서 2실점하고 탈락이라니.. 정말 할말이 없네요 맨유 크
세비야는 57-58 시즌 이후 무려 60년(!)만에 챔스 8강이라는군요 크크크
파핀폐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8:50
Aㅏ....
강가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9:04
그나마 남은게 fa컵인데 8강은 브라이튼이라 어찌 간다해도 4강이 토트넘 첼시가 올라올거 같은지라 쉽지 않아 보입니다
강가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9:07
맨시티가 있지요.
비공개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9:19
진짜 세비아 선에서 정리했네요. 맨시티 팬으로서 산체스는 못 데려와서 다행이다 싶네요.
원펀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9:31
믿을건 맨시 뿐이야 하...
수박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9:34
크으 갓세비야!!
APONO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9:37
맨유는 요 몇년 영입보면 거품낀 b급 선수를 a,s급 살 돈 지불하고 사와서 폭망하네요.
돈은 그렇게 썼는데 이렇게 약해보이는 스쿼드는 또 첨보네요.
쟁글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9:39
펩시티가 3-4년은 EPL 다 해먹겠요.
조말론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9:51
안타깝습니다 저 감독보다 잘하는감독 찾기는 어려운데 하필 저 감독 전성기때 스페인 리그에서의 모습이 또 잉글랜드에서 나오니 그 팀 팬들은 복장이 터질듯 시끄러운 이웃이 갑자기 축구도 잘하고 대회도 더 잘나가고 그렇다고 대안들은 능력들 조금 상하 조절만 있는 옆그레이드들 뿐이고
주본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09:55
(수정됨) 레알vs토트 1무1패
에티vs첼시 1무1패
세비vs리버 2무
바셀vs첼시 1무

쫄보전술로 맹구시전한 무리뉴잡고 너무 기세등등한거 아닙니까? 크크크
레바세는 우리 황버풀이 잡겠습니돠
주본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10:00
CR7//쫄보젼술로 홈에서 털리다니 맨유 실망이네요 크크
본좌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10:05
작년엔가 레스터가 세비야 떨궜지않나요? 맨시도 팬걸로아는데 세비야선에서 정리는 좀...
piore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11:35
세비야 선에서 정리는....바로 작년에 세비야 떨군게 한창 시즌 말아먹는 중이던 레스터였는데

무리뉴의 작전과 선수기용 실패인 거죠. 이정도 돈쓴 팀이면 홈에서 원정골 먹는걸 무서워하는게 아니라 패서 벌리는게 기본입니다
5드론저그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12:10
어느 리그가 우선하는게 밥 먹여주는것도 아니고 논란 만드려는게 우습기 짝이 없네요 각자 팀별로 평가하는거지 왜 리그로 퉁쳐서 폄하하는지 원.
Hermes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13:26
홈에서 쫄보 축구하다가 졌네요. 펠라이니는 리버풀 전에 교체로 들어와서도 경기력 똥망이었는데 무슨 생각으로 라인업에 올린건지..
당분간 해축 관련 글은 멀리해야겠습니다 ㅠ.ㅠ
아우구스투스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8/03/14 14:22
2무입니다. 리버풀과 세비야 조별예선 이라면 말이죠.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기타] 몇몇 표현들에 대하여 가이드라인을 재공지합니다. [22] 17/10/25 32734 0
공지 [기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유스티스 17/05/05 37116 0
공지 [기타] [공지] 스연게 단축키 설정이 완료되었습니다. 분수 16/09/23 84528 0
25733 [연예] 아이돌9단 박지원 [2] kien936 18/09/20 936 0
25732 [연예] [프로듀스48] 오늘의 계란 쥬리 (feat. 새댁갑) [15] 춘호오빠1221 18/09/20 1221 0
25731 [연예] 아이유 하루 끝 콘서트캠 [3] style762 18/09/20 762 0
25730 [연예] [아이즈원] 장원영, 사쿠라, 조유리 프로필 사진 [19] vaart1722 18/09/20 1722 0
25729 [연예] 의문의 추천영상 [6] 좋아요1538 18/09/19 1538 0
25728 [스포츠] 엘꼴라시코의 조건.jpg [23] 킹보검3570 18/09/19 3570 0
25727 [연예] 유니티 마지막 앨범.. 그리고 해체 [10] NCS1656 18/09/19 1656 0
25726 [연예] [오마이걸]'불꽃놀이'2배속 댄스 [4] 배유빈549 18/09/19 549 0
25724 [스포츠] [KBO] 시작되었습니다.JPG [64] SKY924889 18/09/19 4889 0
25723 [연예] [우주소녀] 부탁해 안무에서 보이는 우소 시그니쳐 무브.gifs (강데이타) [6] 홍승식2271 18/09/19 2271 0
25722 [연예] [프듀48] 돌갤주 인스타 스토리.jpg(feat:미나미) [7] TWICE쯔위2475 18/09/19 2475 0
25721 [스포츠] (데이터) [ACL] 수원 Vs 전북 8강 2차전 현재 상황.gif [17] 라플비2084 18/09/19 2084 0
25720 [연예] 현재 일본에서 한국가수 DVD 세일즈 상황.JPG [3] 프랑스3047 18/09/19 3047 0
25719 [연예] [AKB48] AKB 노래중에 개인적인 취향에 맞는 곡.AVI [10] 아라가키유이893 18/09/19 893 0
25718 [연예] [AKB48] 선발싱글 센티멘탈 트레인 오리콘 첫날 판매량 [35] TWICE쯔위2287 18/09/19 2287 0
25717 [연예] 트와이스 덕후인 치바 에리이 동생.jpg [18] TWICE쯔위3850 18/09/19 3850 0
25716 [연예] YG가 영입한 예능/드라마 PD들.TXT [11] 비타에듀3295 18/09/19 3295 0
25715 [연예] 빈지노 대성 태양 근황.jpg [16] TWICE쯔위4563 18/09/19 4563 0
25714 [스포츠] [KBO] 올시즌 천적관계에 놓인 팀들 [11] 손금불산입2448 18/09/19 2448 0
25713 [연예] YG 신인걸그룹 서바이벌 올해안 런칭 [46] TWICE쯔위4203 18/09/19 4203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