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19/01/11 21:29:24
Name   vanillabean
Subject   [나눔] 삼미 QB-8000
약 20년 전에 이민 가던 친구가 짐 정리하면서 주고 간 소형 스피커입니다. 앰프도 같이 줬는데 그건 최근에 팔아서 고기 사먹었어요.
부피는 작은데 주물이라서 무거워요.
저는 주로 클래식을 들었는데 노트북에 연결해서 들어도 소리가 아주 울림이 좋았던 걸로 기억합니다. 당연히 전 연결할 줄도 모르고 av 하던 친구가 와서 연결해 줬었어요. 그 친구가 장가가고 난 뒤에 와이프님 무서워서 연락하기 좀 그래서 새해 인사나 나누는 사이가 되어서 더 이상 쓰지 않고 있어요. 이젠 샤오미 블루투스 스피커나 쓰고 있는지라 보내줄까 합니다.
마지막으로 연결한 게 근 십 년 전이라서 사실 소리가 제대로 날지도 모르겠네요.
버릴까 하다 혹시 싶어서 글 올려봐요. 무거워서 택배로 보내드릴 수 없으니 가지러 오셔야 합니다.
전철역까지는 제가 갖고 나갈게요.

사진은 네이버에 해당 모델 치면 나옵니다.



jjohny=쿠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1:31
줄 섭니다 굽굽
미적세계의궁휼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1:32
가지러 가고 싶습니다.
키류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1:33
오 저도 줄 서봅니다.
스피커 없이 모니터 내장 스피커 사용하고 있습니다
집앞까지 갈 수 있습니다.
vanillabea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1:36
세 분 1초 차이로 글 올리셨네요. 공평하게 제일 먼저 글 쓰신 jjohny=쿠마님께 보내겠습니다.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vanillabea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1:39
쪽지 보냈어요.
vanillabea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1:39
안타깝게 1초 차이로 쿠마님에게로 보내려고 합니다.
vanillabean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1:39
2초 늦으셨네요. 감사합니다.
jjohny=쿠마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1:47
좋은 나눔해주셔서 감사하고,

선의의 경쟁(아님)을 함께했던 다른 두 분께 위로의 말씀 전합니다...?
-안군-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1 23:54
아아 이것은 누가 더 피지알 지박령이냐의 싸움이었...;;
이른취침
클릭하면 해당 댓글의 단축주소가 복사됩니다.
19/01/12 04:04
1초 차이로 갈리는 거 보면 윗 글의 워싱턴의 한 시간 차이는 운 축에도 못끼겠네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연예인 성범죄의 피해자 등에 대해 언급/암시/추정/질문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합니다. [34] jjohny=쿠마 19/03/15 3251 49
공지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3] empty 19/02/25 4465 5
공지 신규 가입 회원 대상 회원 점수 조정 안내  [29] crema 18/11/13 14835 39
공지 통합 규정 2017.5.5. release [3] 유스티스 17/05/05 80209 6
공지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156847 24
80525 몽골과 고려의 첫만남 "차라리 사대 할테니 조공이라도 받아라." [13] 신불해1901 19/03/23 1901 11
80524 [속보] 김학의 출국 시도 / 긴급 출국 정지 [53] 불려온주모4368 19/03/23 4368 6
80523 결국, 천장에 구멍을 뚫다!- 돌비 애트모스 초보 입문기- [7] This-Plus1700 19/03/22 1700 0
80522 환경부 블랙리스트로 인해 김은경 전 장관에게 구속영장이 청구되었습니다. [41] 아유4447 19/03/22 4447 6
80521 오영훈 "버닝썬 사건은 YG-박근혜정부 연계가 배경" [51] 동굴곰7459 19/03/22 7459 3
80520 수정잠금 댓글잠금 각하 쫌만 더 쓰시지... [89] Jun9117571 19/03/22 7571 24
80519 원자력 발전소의 세대별 차이점 [39] LanceloT2905 19/03/22 2905 13
80518 수정잠금 댓글잠금 유시민 씨에 대한 여러분들의 평가가 궁금하네요.. [118] Orebb5912 19/03/22 5912 17
80516 서울권 여대 학생들 조선일보사장 규탄대회 [30] 나디아 연대기3636 19/03/22 3636 2
80515 [팝송] 시그리드 새 앨범 "Sucker Punch" [3] 김치찌개367 19/03/22 367 1
80514 도서관 관련 통계 몇 가지 [9] 요조1483 19/03/22 1483 1
80513 [스포] Fate/stay night 헤븐즈필 극장판 2장 감상 [12] 오우거1260 19/03/22 1260 1
80512 약 한 몸과 약 안한 몸 [53] 달포르스4210 19/03/22 4210 0
80511 혐오를 혐오하는 정의로운 정권 [157] 대패삼겹두루치기8012 19/03/22 8012 31
80510 수정잠금 댓글잠금 앤드류 김 "북한 측은 하노이 정상회담 직전까지 ‘비핵화’라는 말 자체를 거론조차 하지 못했다"(기사추가) [306] 푸른하늘은하수13666 19/03/22 13666 24
80509 (스포)캡틴 마블 감상 + 페미적 알레고리? [21] 차라리꽉눌러붙을2518 19/03/22 2518 2
80508 게임물관리위원회, 비영리 게임 심의 수수료 '면제' 결정 [99] 닭장군6987 19/03/21 6987 13
80507 유시춘 교육방송 이사장 아들의 마약밀수혐의 징역형이 뒤늦게 드러났습니다. [164] 아유11218 19/03/21 11218 2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