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모두가 건전하게 즐길 수 있는 유머글을 올려주세요.
- 유게에서는 정치/종교 관련 등 논란성 글 및 개인 비방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Date 2024/06/20 01:33:24
Name 주말
File #1 SmartSelect_20240620_012937_Samsung_Internet.gif (1.29 MB), Download : 568
File #2 Screenshot_20240620_013025_Samsung_Internet.jpg (600.8 KB), Download : 567
출처 금쪽같은 내새끼
Subject [방송] 솔루션 도중 엄마를 깨물은 아이를 훈육하는 오은영 박사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카루오스
24/06/20 02:51
수정 아이콘
압도적인 힘으로!
약설가
24/06/20 06:12
수정 아이콘
영화 할렐루야에서 박중훈-차태현의 의사 버전이네요
허니콤보
24/06/20 06:26
수정 아이콘
가정교육은 폭력없는 압도적인 물리
하카세
24/06/20 06:36
수정 아이콘
위 짤 행동만 보고 아동학대로 걸면 오은영 박사님도 아동학대인게 현재 법이라...
김유라
24/06/20 08:32
수정 아이콘
말랐다고 배빵까지 갈기는 분이라... 강하군요
무냐고
24/06/20 09:10
수정 아이콘
말만 안섞으시는줄 알았는데..
연필깍이
24/06/20 10:21
수정 아이콘
애한테는 배빵까진 안가시다니... 인자하군요
아우구스티너헬
24/06/20 08:35
수정 아이콘
좀 부모에게 쳐맞아야겠네요
24/06/20 08:44
수정 아이콘
아동학대인데요...?
삐용삐용경고음
24/06/20 09:40
수정 아이콘
이게 아동학대면 안낳는게 맞습니다
24/06/20 10:55
수정 아이콘
현실적으로 아동학대 맞습니다..
삐용삐용경고음
24/06/20 11:18
수정 아이콘
그러니까요. 지금의 현실이 저 행위를 아동학대로 보고 있으니 안낳는게 맞다는 말입니다.
완성형폭풍저그
24/06/20 13:11
수정 아이콘
그렇게 대한민국은 멸망하고 말았다.
24/06/20 13:40
수정 아이콘
아동학대 맞는가(O)
안 낳는가(O)
멸망하는가(ing?)
삼연벙으로 통과
시린비
24/06/20 08:57
수정 아이콘
그럼 뭐 누가 아동학대로 신고하겠죠
24/06/20 09:10
수정 아이콘
저게 애들 자라면서 (저만할때... 아니 저거보다 어릴때) 당연히 한번씩 겪게되는 과정 아니었어요?

이게 아동학대가 되요? 덜덜덜...
쪼아저씨
24/06/20 09:19
수정 아이콘
저 정도도 못하면 훈육을 어떻게 하나요..
24/06/20 09:22
수정 아이콘
현직으로 문제가 학교에서 저러면 다 아동학대로 신고들어가버려서 저렇게 지도를 못하는....

방송이라 오케이 되는 부분도 있는것 같아서...
안군시대
24/06/20 10:54
수정 아이콘
저 정도 가지고는 아동학대라고 신고 넣어도 무혐의 나올 것 같긴 하지만,
그 고소에 시달리는 것 자체가 엄청난 스트레스겠죠..
주호민의 사례만 봐도..
24/06/20 10:55
수정 아이콘
절대 무혐의 안나옵니다...;
무냐고
24/06/20 14:27
수정 아이콘
주호민 사례로 보면 무혐의 더더욱안나오지 않을까요?
특수교사가 여론 등에 업고서도 선고유예나왔는데
위에 짤은 신체접촉(구속)도 있죠
DogSound-_-*
24/06/20 09:38
수정 아이콘
저게 아동학대면
진짜 그냥 낳지 말아야하긋는데
24/06/20 09:57
수정 아이콘
방송에서 오은영이 하니까 넘어가는거지
전문가 타이틀 없는 사람이 저렇게 훈육하면 아동학대라고 난리칠 부모 분명 있죠.
카마인
24/06/20 10:00
수정 아이콘
저런 훈육이라도 하니 다행이지, 방치하는 거야말로 학대가 아닐지
천연딸기쨈
24/06/20 10:25
수정 아이콘
맞습니다. 저런 아이를 방치하는게 사실상 더 큰 범위의 학대죠.
위원장
24/06/20 10:09
수정 아이콘
부모니까 저렇게 하라는거죠
자루스
24/06/20 10:52
수정 아이콘
아무리 농담이라도 저걸 학대라고 하면 어떻합니까? 치료지...
퀀텀리프
24/06/20 10:54
수정 아이콘
성경에서도 자녀를 때려서라도 훈육하라고 되어있죠.
달달한고양이
24/06/20 10:54
수정 아이콘
이거 레알 몽둥이로 때려도 안 죽는다 뭐 이런 뉘앙스였는데 크크
안군시대
24/06/20 10:55
수정 아이콘
아이를 망치는 것보다는 매가 낫다고 했을겁니다. 대충..
달달한고양이
24/06/20 10:54
수정 아이콘
방치가 학대죠. 
24/06/20 10:57
수정 아이콘
학교에서 저정도는 아동학대가 아니다..로 아예 선을 그어준다면 저정도로 할 수 있을 듯?
근데 현시점에서 저정도도 아동학대입니다.
신고받으면 빼박 아동학대임.
24/06/20 10:58
수정 아이콘
패서라도 올바르게 자라게 하는게 부모의 역할입니다
아니면 사회에 쓰레기 하나 배출하는 거죠
로메인시저
24/06/20 11:02
수정 아이콘
이게 아동학대로 해석된다면 진짜 안낳아야겠네요...
공실이
24/06/20 11:12
수정 아이콘
오은영 선생님 정도면 학대냐 아니냐를 따지는게 아니라, 이정도 까지는 학대가 아니다 라고 기준을 세워주시는 분이죠. 그럴만한 전문성, 사회적 영향력을 둘다 가지고 계신분이라...
이제 이게 한번 커뮤니티를 싹돌고나면 다들 저정도는 훈육이라거 생각하게 되겠죠.
덴드로븀
24/06/20 11:14
수정 아이콘
(수정됨) [아동복지법 제3조 제7호]
7. “아동학대”란
보호자를 포함한 성인이 아동의 건강 또는 복지를 해치거나 정상적 발달을 저해할 수 있는
신체적ㆍ정신적ㆍ성적 폭력이나 가혹행위를 하는 것과 아동의 보호자가 아동을 유기하거나 방임하는 것을 말한다.

우리나라 법에서 정한 아동학대가 무엇인지 보고가시죠.

문제는 정말 저걸 누가 신고한다면
오은영 박사의 행동을 [신체적/정신적 폭력] 으로 해석하도록 몰아가는게 우리나라의 현실이긴 하죠.
우리아들뭐하니
24/06/20 13:45
수정 아이콘
아이의 신체적 자유를 구속하고 수치심을 유발하는 폭력으로 해석하지 않을까요?.
24/06/20 11:22
수정 아이콘
부모의 동의 하에, 전문가가 아동의 행동치료를 한 게 학대라니요.
24/06/20 11:32
수정 아이콘
부모 동의는 아동 학대에 아무의미 없습니다. 교사가 폭력을 저지르는 학생의 팔목을 잡고 그만두게해도 아동학대가 되는 현실인데요.
24/06/20 12:01
수정 아이콘
부모에 의한 학대도, 의료인에 의한 학대도 아니라는 말씀입니다. 아동학대신고의무자 입장에서 봤을 때, 저건 신고해도 학대행위로 처벌될 리 없습니다.
24/06/20 13:01
수정 아이콘
저도 아동학대신고의무자인데 저렇게 한다고 해도 처벌될리는 없겠죠. 하지만 누군가 신고해서 길고 긴 과정 에 무혐의 뜨더라도 아동학대행위자로 등록되는 것 아시나요? 아동학대 무혐의 뜨더라도 복지부에 시스템 등록됩니다.

https://www.moneys.co.kr/article/2023090710070048978
24/06/20 13:21
수정 아이콘
아동 학대로 처벌 받는 것과 무혐의지만 시스템상 복지부에 등록되는 것은 천지차이인데요.
24/06/20 13:23
수정 아이콘
그리고 아보전에서는 아마 아동학대라고 판단해서 법원에 넘길 가능성이 매우매우 높습니다. 애매하면 일단 사려야죠. 저는 사릴겁니다.

https://www.ilyosisa.co.kr/mobile/article.html?no=232596
24/06/20 12:12
수정 아이콘
법원에서 학대라고 판단하고 있으니까요
24/06/20 12:27
수정 아이콘
'아동의 건강 또는 복지를 해치거나 정상적 발달을 저해할 수 있는'에 해당하는 행위인가요?

그럼 의사의 수술도 상해죄죠.

애초부터 고의 성립이 안되거나 위법성이 조각되는 전형적인 사례죠.
완성형폭풍저그
24/06/20 13:16
수정 아이콘
그래서 수술시엔 언제나 동의서를 받습니다. 고객님.

적고나니 갑자기 드는 생각이 학교보낼 때도 동의서 제출하면 해결되는 문제가 아닌가 싶기도 하네요???
24/06/20 15:00
수정 아이콘
동의서 때문에 위법성이 조각되지는 않습니다. 고객님.
동의서를 받을 수 없는 의식불명 상태의 환자를 임의로 수술할 경우 상해죄 성립합니까?

상해를 가하는 행위의 성격 자체로 위법성이 조각되죠.

예를 들어 서로 맨주먹으로 싸우자고 하면서 상처가 나도 서로 고소 않기로 하는 동의서를 작성해 놓으면 쌍방 상해죄가 성립 안할까요?
24/06/20 13:16
수정 아이콘
말씀하신 ' ~ ' 부분은 해당하는 행위라고 판단을 하는 경우가 많은듯 싶네요. 꼭 법원까지 가지 않더라도 어디에서 주어진 권위인지는 모르겠지만 아동보호전문기관에서는 이보다도 못한 사안을 아동학대라고 생각하고, 경찰이나 관련기관에서는 이를 참고하거나 인용하는 경우도 부지기수고요.
의사의 수술이 상해죄인건 cafri님이 판단하는게 아니라 사법부에서 판단할 내용이고, 법원(혹은 아보전)에서는 위와 같거나 경미한 경우에도 아동학대라고 판단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24/06/20 15:01
수정 아이콘
[아동보호전문기관에서는 이보다도 못한 사안을 아동학대라고 생각하고]
근거자료는 가지고 계신가요?
24/06/20 18:10
수정 아이콘
있다면 입장이 달라지시겠죠?
우리아들뭐하니
24/06/20 13:47
수정 아이콘
(수정됨) 아이를 신체적으로 구속하고 구속상태에서 배변을 하라는 등의 수치심을 유발해서 정서적인 충격을 받았다. 이후 아이는 가해 대상을 두려워하는 모습을 보이게 된다 는 식으로 해석해버리면?..
루크레티아
24/06/20 11:47
수정 아이콘
누가 저걸 진짜로 아동학대로 신고하고 그 답변이나 수사 사항을 좀 보고는 싶네요.
바밥밥바
24/06/20 11:48
수정 아이콘
신고하면 어떻게 처분하는지랑 별개로 전혀 아동학대 아닌데요
24/06/20 12:35
수정 아이콘
(수정됨) 전 저렇게 교정하는 것이 옳다고 생각하지만, 별개로 현실에서 저 행위가 아동학대로 오인받지 않을수 있는건 오은영의 권위 덕인거죠.

시전자가 오은영이 아니라 어디 동네 어린이집 선생님이었어도 무사히 넘어갈수 있을것 같진 않습니다.
완성형폭풍저그
24/06/20 13:18
수정 아이콘
개인적으로 오은영의 권위보다 카메라의 권위덕분이라 생각합니다.
현실에서 선생님들한테 진상진상 부리는 분들도 카메라가 돌아가고 있으면 그렇게 안할거라 생각하거든요.
퀀텀리프
24/06/20 12:37
수정 아이콘
법이란게 참.. 구체적인 사례를 전부 예시할수도 없고 ..
일면식
24/06/20 13:23
수정 아이콘
저거 학대 맞습니다.
부모에게 동의 구한 상태에서 학교 선생님이 초등학생을 저렇게 했을때 부모가 학대로 고소 하면(동의 여부와 상관없이) 학대로 인정됩니다.

애초에 아이들 교육 망친 1순위 주범이 다름 아닌 인권단체 에요.
자기들 이득 보겠다고 수십년 동안 말도 안되는것 까지 다 건드려서 실적 따갔죠.
조선제일검
24/06/20 14:56
수정 아이콘
툭툭 한마디씩 던지지 마시고 실제 현장 사례들을 제시하면 좋을 거 같습니다. 인권 관련 모든 글에서 근거에 비해 증오와 확신들을 너무 많이들 하시고 한마디씩 얹으시니 정보 오염이 너무 심해요
조선제일검
24/06/20 14:57
수정 아이콘
당장 학대라고 확신하며 말하는 저 사례도 학대로 고발된 적도 없습니다. 오은영 박사 우아달때부터 오래 보고 있는데 저렇게 아이를 움직이지 못하게 하면서 행동 교정하는 훈육법 소개하신 게 과정없이 십수년은 되었을 거에요. 도대체 뭘 가지고 저것도 학대로 걸면 걸린다고 확신들하시는 걸까요?
보라바람
24/06/20 16:45
수정 아이콘
오은영 박사님이니까 신고 안당한것 아닌가요?... 교육현장직이신지는 모르겠는데 제가 목격한건 저 강도의 절반도 안되는 훈육도 신고들어가서 상담지도까지 가는 케이스는 적어도 세건 이상 봤습니다. 그 중 한 건은 심지어 자기 아들이었는데요..신고들어가면 법원까지 안가도 선생님들은 일단 피곤해지는게 현실이죠
닉을대체왜바꿈
24/06/20 16:46
수정 아이콘
[내마음과커뮤죽돌이들여론] 근거로
24/06/20 17:10
수정 아이콘
이번에 전주에서 초3에게 가만히 싸다구만 맞던 교감선생님이 저 방법 몰라서 가만히 맞고만 있었던건 아니겠죠. 교감은 오은영같은 권위와 유명세를 가지지 못했고, 그런 상황에서 본문 영상처럼 강제적으로 신체를 구속해서 제지하는 순간 교감의 커리어를 건 법정싸움을 볼수 있었을겁니다.
애지상
24/06/20 16:48
수정 아이콘
최근에 학생에게 맞은 교감선생님 사례를 보면 아동을 함부러 붙잡는것도 안되는 것 같기는 하던데...
스스즈
24/06/20 20:14
수정 아이콘
저기서 말 안듣는다? 즉시 배빵
모나크모나크
24/06/20 22:31
수정 아이콘
배빵은 무슨 밈인가요??
유리한
24/06/20 23:08
수정 아이콘
모나크모나크
24/06/21 05:33
수정 아이콘
진짜절묘하네오 크크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공지 수정잠금 댓글잠금 [기타] [공지] 유머게시판 게시글 및 댓글 처리 강화 안내 (23.04.19) 더스번 칼파랑 23/04/19 96010
공지 댓글잠금 [기타]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536323
공지 [유머] [공지] 타 게시판 (겜게, 스연게) 대용 게시물 처리 안내 [23] 더스번 칼파랑 19/10/17 539155
공지 [기타] [공지] 유머게시판 공지사항(2017.05.11.) [2] 여자친구 17/05/11 928840
502880 [방송]  나이키 샌들 신고 10km 단축 마라톤 뛴 유튜버.jpg [10] insane4964 24/07/18 4964
502841 [방송] 결정 장애 올거 같은 박세리가 미국에서 들고 온다는 음식 라인업 [23] 여자아이돌7220 24/07/17 7220
502808 [방송] 장원영적 사고로도 못참는 것.jpg [11] insane7357 24/07/16 7357
502806 [방송] 침착맨 홍명보 발언 한번에 이해시켜주는 단군.txt [30] insane8398 24/07/16 8398
502788 [방송] 테니스장에선 '아빠'라고 생각하지 말라고 했지...gif [8] insane5929 24/07/16 5929
502756 [방송] 침착맨의 발언에 일침하는 유투버 [199] 이호철15174 24/07/15 15174
502740 [방송] 오늘 넷플릭스에 풀리는 파묘 [27] 훈남아닌흔남7426 24/07/15 7426
502650 [방송] 무료로 영화 드라마 애니보는법 (합법임) [6] 주말4058 24/07/13 4058
502603 [방송] 힙합 즐겨보는 사람들한테 가장 다음 시즌 빨리 나왔으면 하는 말 많은 프로 [7] 여자아이돌4212 24/07/12 4212
502580 [방송] 남하 하는 말라리아 모기 [24] Croove8695 24/07/11 8695
502502 [방송] 국제결혼 커플들이 많이 받는다는 연락 [25] VictoryFood12061 24/07/10 12061
502495 [방송] "급발진 주장" 20년 경력 택시기사... 페달 블랙박스 공개! [261] 로켓12900 24/07/09 12900
502479 [방송] 개콘 새코너, 김진철 복귀작 [23] 빼사스8326 24/07/09 8326
502433 [방송] 젊고 건강할때 하는 생각 [63] 주말10965 24/07/08 10965
502415 [방송] 장교를 구타한 이병 [5] 그10번7166 24/07/07 7166
502366 [방송] 교통사고 크게 났다는 김계란 근황.jpg [15] insane9493 24/07/06 9493
502361 [방송] 일본가서 카미키 레이 만나고 온 감스트.jpg [12] insane8350 24/07/06 8350
502341 [방송] 조회수 2천만 찍은 침착맨 레전드 영상.jpg [47] insane10174 24/07/05 10174
502273 [방송] 발효식품과 혐오감에 대하여 [6] 된장까스6042 24/07/03 6042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