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배너 1

-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1/06/11 13:03:01
Name 혼돈
Subject [일반] [14] 내가 쓴 자게글을 돌아보며...
저는 주로 눈팅 댓글 족이었고 특히 자게에 글을 많이 쓰지는 않았더군요.

2005년 가입해서 자게 기록은 2007년 부터 있네요.

돌이켜 보면 성인이 되고 나서 쭉 이 사이트와 짧게든 길게든 함께 했던것 같아요. 그땐 청년이었는데 지금은 중년이 되버렸...

그러다 보니 몇몇 안되는 글에 제 어리고 젊은 날의 모습이 보여서 추억에 젖기는 커녕 이불을 빵빵 차버리고 싶습니다.

마치 내가 쓴 싸이월드 방명록을 마주한 느낌으로 썼던 글을 모두 지워 버릴까 하다가 간신히 참았습니다.

한 동안 연애에 미쳐서 썼던 오글 거리는 글들도 분명 내 모습이니까 인정하기로...

그래 만 25년 만에 처음 연애해봤으면 저럴 수 있어라고 이해하기로...

어쨌든 저렇게 풋풋하고 찐하게 연애해서 그 여자와 결혼해서 아들 두놈을 낳고 살고 있으니 된거 아니겠습니까 하하...

그리고 처음 취직하고 신나서 썼던 글들도 있고 지금은 직장도 달라져 있고 그때의 초심도 남아 있지 않은 것 같은 씁쓸함도...

결혼하고 아이낳고 나이를 먹어가면서 내 생각도 많이 달라졌구나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PGR 20주년도 너무 축하하고 이런 이벤트 덕분에 고이 간직했던 싸이월드 흑역사 같은 글들도 들춰주어서 너무 고맙다 흑흑


ps. 혹시 이글을 보고 제 아이디 오른쪽 클릭해서 작성글 보기를 하시려고 했던 분들은 다시 생각해주십쇼. 혼자 있고 싶습니다.

ps. 옛날이나 지금이나 변하지 않은게 하나 있다면 저녁에 기아 야구 보고 복장 터지는 제 모습이겠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21/06/11 15:40
수정 아이콘
크크크크크 작성글 보기를 하다보면 진짜 자아성찰을 하게 되고 부끄러움에 미치게 되지요... 그래도 한번 보고 오셨다니, 그리고 받아들이신다니 엄청난 인격자이신것 같습니다. 어쩌면 이 또한 야구의 힘일까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정치] [공지] 정치카테고리 운영 규칙을 변경합니다. [허들 적용 완료] [122] 오호 20/12/30 81575 0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198939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OrBef 16/05/03 329292 27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2] jjohny=쿠마 19/11/08 166331 3
92080 [일반] 얀센 백신 접종 후기 - 이것도 이상반응(?) [1] 지니팅커벨여행92 21/06/12 92 0
92079 [일반] [보건] 부스터 온! [34] 어강됴리3326 21/06/12 3326 11
92078 [일반] 요즘 본 웹소설 10선 [43] 피를마시는새2420 21/06/12 2420 2
92077 [정치] 양성평등진흥원 청와대 청원 결과 + 평택항 사고 이후 [5] 2021반드시합격3951 21/06/12 3951 0
92076 [일반] 간통 사건에 대한 소고 [76] 거짓말쟁이6467 21/06/12 6467 40
92075 [일반] [임시 완료] 개별 게시판 점검완료 [10] 당근병아리1004 21/06/12 1004 19
92058 [일반] PGR21 만 20돌 기념 14차 글쓰기 이벤트 공지 드립니다!(주제:PGR21) 6월 6일부터! [28] clover4793 21/05/27 4793 5
92074 [정치] 우리 편의 정체성을 공격할 용기, 이준석과 조국 [162] 나주꿀11946 21/06/11 11946 0
92073 [일반] 코로나시국 대학원 첫학기를 마쳤습니다. [18] 데브레첸2704 21/06/11 2704 6
92072 [일반] 암호화 메신저, Anom에 숨겨진 FBI의 음모 [25] 나주꿀5479 21/06/11 5479 8
92071 [일반] [14]인터넷 렉카차 소유주가 보는 PGR21.txt [14] 쾌변4168 21/06/11 4168 8
92070 [일반] 제이슨 스타뎀, 가이 리치의 <캐시 트럭>을 봤습니다. [14] Rorschach2602 21/06/11 2602 1
92069 [정치] 이준석 당대표에 대한 일본 네티즌의 반응 [65] 재즈드러머9655 21/06/11 9655 0
92068 [정치] 이준석 당선 후 나온 재밌는 이야기 몇개 [26] 카루오스9694 21/06/11 9694 0
92067 [일반] 퍼즐 [4] ohfree1131 21/06/11 1131 6
92066 [일반] 다이어트를 할때 운동이 중요한 지극히 주관적인 이유 [22] 랜슬롯4293 21/06/11 4293 5
92065 [정치] 검찰총장이 대통령 선거에 나가는 것에 대하여 [98] Aedi6830 21/06/11 6830 0
92064 [일반] [14] 내가 쓴 자게글을 돌아보며... [1] 혼돈494 21/06/11 494 2
92063 [일반] [14] 피지알? 엥?거기?! 완전 개념사이트 아니냐? [9] 모르는개 산책2424 21/06/11 2424 4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