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유 주제로 사용할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 토론 게시판의 용도를 겸합니다.
Date 2020/05/23 13:43:23
Name kien
Subject [일반] 이혼 변호사가 본 부부의 세계+이혼 과정 (수정됨)

1. 부부의 세계 현실적인 부분/비현실적인 부분 있다.
2. 이혼하려다가 포기하는 경우도 종종 있다.(+자식 문제가 큰 부분이 있다.)
3. 제 3자의 조정을 통해서 좋아지는 경우도 있다.(객관화 가능)
4. 양육권은 면밀하게 검토. 협의되면 협의가 최우선, 협의가 안 되면 법원이 개입. 서로 안 갖게다고 하는 경우도 있음. 심리 상담+교육 등을 통해서 육아를 하게끔 유도하기도 한다.
5. 코로나로 이혼증가? -> 내피셜로 보니 1.5배 정도 이혼 건수가 많이 보인다. 서로 대화를 하다 보니 오히려 곪아 터진다,
6. 이혼 사유 1. 성격차이, 2. 경제 3.외도
성격차이-> 너무 많은 개념이 포함된다..
7. 이혼과 혼인 유지는 백지장 하나 차이다, 핵심적인 부분에서 타협하면 같이 살 수 있고 못 하면 같이 못 산다.
의외로 조정이 되는 경우도 있다. 
8. 이혼 결심하다가 혼인유지하는 경우에는, 미안하다고 말이 나오기 시작하면서 갑자기 회복되는 경우가 있다.
9. 이혼 변호사는 고객의 권리와 의도를 중시하면서 행동한다.
10. 이혼 변호사 하다 보니까, 이혼에는 가해자와 피해자 구분이 힘든 경우가 많다.
11. 결혼 생활이 짧을 수록 재산에 대한 다툼이 심한 편이다, 결혼 생활이 길수록 서로 배려 하면서 헤어지는 경우가 많다.
12. 상대방이 욕하는 경우도 있는데, 내가 일을 잘하고 있구나라고 보람을 느끼는 방향으로 마음을 바꿨다.
13.이혼할 때 상황때문인지, 상대때문인지 구분해보는 게 좋다.

https://topclass.chosun.com/board/view.asp?catecode=L&tnu=202002100016
만화도 그리는 분입니다. 
+이혼한 연예인 3인방 vs 미혼 3 인방. 


미혼 vs 돌싱.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스위치 메이커
20/05/23 13:52
수정 아이콘
게임 뭐같이 하네 = 칭찬이라는 공식은 여기서도 틀리지 않는군요...
통속의뇌
20/05/23 14:03
수정 아이콘
12번 보고 터졌네요 크크크크
이과감성
20/05/23 14:14
수정 아이콘
크크크
미카엘
20/05/23 14:51
수정 아이콘
이걸 이렇게 접수하시다니 크크
위너스리그
20/05/23 15:15
수정 아이콘
???: 당신 어머님이 누구입니까??
이혜리
20/05/23 15:24
수정 아이콘
아이고 유나 누님 잘나가네요.
그게무슨의미가
20/05/23 15:52
수정 아이콘
드라마에 비현실적인 부분이 없을꺼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나.
-안군-
20/05/23 16:08
수정 아이콘
그러나 현실은 드라마보다 더 드라마틱...
20/05/23 17:45
수정 아이콘
서로 대화를 하다보니 오히려 곪아 터지다니 ㅠ
소금사탕
20/05/23 20:04
수정 아이콘
재벌가 이야기 등, 스카이캐슬도
드라마가 순한맛이라는 얘기들이 있던데..
VictoryFood
20/05/23 21:53
수정 아이콘
이혼 재판 만화 가끔 보는데 재밌더라구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일반] 코로나19 및 정치적 댓글 관련 자유게시판 운영 규칙 공지 [21] 오호 20/02/23 22053 26
공지 [일반] 자유게시판 글 작성시의 표현 사용에 대해 다시 공지드립니다. [14] empty 19/02/25 63420 6
공지 [일반] [필독] 성인 정보를 포함하는 글에 대한 공지입니다 [50] 12회차 글쓰기 이벤트OrBef 16/05/03 222665 24
공지 [일반] 정치 카테고리 규정 개편 공지입니다 & 자유게시판 운영위원 한 분을 모셨습니다 [29] Kaise 19/10/23 40054 15
공지 [일반] 통합 규정(2019.11.8. 개정) 12회차 글쓰기 이벤트jjohny=쿠마 19/11/08 40577 1
86477 [정치] 정의연과 윤미향씨를 믿는 방향으로 생각이 바뀌었습니다. [36] i_terran1598 20/05/30 1598 0
86476 [일반] 한국(KOREA)형 게임모델(2) [1] 성상우124 20/05/30 124 1
86475 [일반] 미국 George Floyd 사건 관련 추가 뉴스-CNN 기자 체포후 석방 등 [12] 밤의멜로디1292 20/05/30 1292 0
86474 [정치] 카르텔 [10] 79년생1572 20/05/30 1572 0
86473 [일반] [팝송] 두아 리파 새 앨범 "Future Nostalgia" [3] 김치찌개464 20/05/30 464 0
86472 [일반] 보호자 일기 [15] 자몽쥬스690 20/05/30 690 10
86471 [일반] 촉한사영과 과로사 문제 [5] 서현121506 20/05/30 1506 3
86470 [정치] 투병 노태우 '5.18 참회의 꽃'···장남 노재헌 통해 묘지 헌화 [37] 강가딘3674 20/05/29 3674 0
86469 [정치] 윤미향의원에게 던저야 할 핵심을 찌르는 질문 하나 [32] 79년생4744 20/05/29 4744 0
86468 [일반] 네이버멤버십 ‘월 4900원’ 확정 [87] 及時雨7356 20/05/29 7356 3
86467 [정치] "김홍걸이 집안 뒤통수 쳐…노벨상 상금까지 털어갔다" [85] 미뉴잇7365 20/05/29 7365 0
86466 [일반] 자녀의 문제에 과민반응하는걸 당연시 하는 사회 [59] nada824397 20/05/29 4397 18
86465 [일반] 순위조작 안준영 1심 징역 2년 선고, 김용범CP 1년 8개월 선고 [327] 어강됴리8814 20/05/29 8814 3
86464 [정치] 윤미향 당선인이 입장 발표를 했습니다. [435] 덴드로븀15732 20/05/29 15732 0
86463 [일반] 수도권 코로나 확진자 추이 업데이트 (5/29) [36] 손금불산입4970 20/05/29 4970 3
86462 [일반] 무려 '4개의 외국군대'가 주둔해있는 키프로스 섬 [20] 대항해시대3866 20/05/29 3866 14
86461 [일반] 게임 좋아하는게 뭐 어때서 [92] 뒹구르르3827 20/05/29 3827 38
86460 [일반] 미운 네 살이 앓고 있는 병들 [65] 비싼치킨4227 20/05/29 4227 3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1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