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4/05/07 23:29:33
Name 복타르
Link #1 https://twitter.com/TangoGameworks/status/1787837929332601189
Subject [콘솔] 탱고 게임웍스 스튜디오 폐쇄 (수정됨)
GM-tH2uW0AAQtgK?format=png&name=small

탱고 게임웍스 스튜디오가 마이크로소프트에 의해 폐쇄 됩니다.

어떤 게임 개발 스튜디오이지? 하실 분도 있으시겠네요. 어떤 게임들을 만들었냐면...

Ywa32Amva1lJNk16S3KqP7pTPZMdZcvjkegkObjrB1EoJbez0nEkXaMx5y6kgVlQuqpoVIpAdXx_InLA__t52Q.webp

하이파이 러시

bimhNhVnBUGPSOCgR7W2T9VJjOd2oCS5F1dZ7p40k5Ns6kBSUS3Ko6oYr8m7iEkR43-zvIY7OXeFpzQjnv5sYA.webp

디 이블 위딘 시리즈

w_5R75Fb-i2F6tFWRcYVUiEm8sWWYWigViw7yHkjTb_rWpL2OyckMnjf7yFeo-jvcETYj2y-RzxL5vUyf_iZ6Q.webp

고스트 와이어 도쿄 등 입니다.

이외에도 디스아너드, 프레이, 데스루프, 레드폴 등을 만든 아케인스튜디오를 비롯해
 3~4개의 게임 스튜디오들을 마소가 폐쇄 및 통합한다는 뉴스가 보도되었습니다.
https://www.ign.com/articles/microsoft-closes-redfall-developer-arkane-austin-hifi-rush-developer-tango-gameworks-and-more-in-devastating-cuts-at-bethesda

하이파이러시는 정말 잘 만든 게임인데 상관없이 스튜디오를 그냥 날려버리네요...
이런 명작 게임을 이제 즐길 수 없다니 아쉬움이 남습니다.


--

마소가 다음날 티배깅을 했습니다.
https://www.theverge.com/2024/5/8/24152137/xbox-hi-fi-rush-tango-gameworks-matt-booty

엑박 스튜디오 리더가 직원들에게 [하이파이러시 같은 게임이 필요하다]고 말했답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엘든링
24/05/07 23:32
수정 아이콘
프레이 만든 아케인 오스틴이 이렇게 사라지는 것도 참 씁쓸하긴 하네요..
그말싫
24/05/07 23:32
수정 아이콘
(수정됨) 이건 순전히 MS가 인수를 했기 때문에 폐쇄되었다고 봐야죠.
레드폴 만든 친구들이야 쫒겨나도 할 말 없지만 탱고는 아쉽습니다.
매번같은
24/05/07 23:47
수정 아이콘
이블 위딘이 미카미 신지 게임이라는 생각이 들어서 살펴보니 작년에 탱고 게임웍스에서 퇴사하시긴 했네요. 이럼 작년부터 전조가 보였다는 얘기 같긴 합니다.
Blooming
24/05/07 23:48
수정 아이콘
솔직히 여기는 닫힐만 하다고 봅니다. 베데스다에 인수되기 전에도, 베데스다 인수 후에도, 베데스다랑 같이 MS에 넘어간 후에도 게임이 다 애매했어요. 하이파이 러쉬도 직접 해보면 나름 재미있지만 게임패스 아니었으면 그냥 묻힐 게임이었다고 봅니다.
과수원
24/05/08 00:05
수정 아이콘
어차피 미카미 신지도 나갔으니까...
고스트와이어 도쿄가 마케팅 대비 너무 아쉬웠던 게 크지 않았나 생각해봅니다.
24/05/08 00:12
수정 아이콘
어른들의 사정이죠
케이사
24/05/08 00:31
수정 아이콘

하이파이 러쉬 진짜 재밌게 했었는데, 충격이네요;
24/05/08 00:37
수정 아이콘
아무리 게임패스로 공짜로 하다시피 하니까 흥한거지라고 해도 어쨋든 해본사람들에게는 그 정도로 평이 좋은 작품을 가지고 수익을 못내는건 누구의 탓일까요. 게임계에서 마소의 행보는 그냥 졸부 그 이상도 그이하도 아닌..진짜 마소그자체로는 아무런 가치가 안 보여요. 그냥 소니 긴장시켜준다 도르
Normalize
24/05/09 06:04
수정 아이콘
운송중인 수족관에 물고기 신선도를 위해 집어넣는 상어같은 느낌이네요 이젠.
한뫼소
24/05/08 01:03
수정 아이콘
마소가 인오가닉으로 노골적으로 스탠스를 잡은 이후 나오는 결과들이 참 별로네요. 뭔가 종양이 퍼지는 느낌. 
블래스트 도저
24/05/08 02:59
수정 아이콘
괜히 엑박 판매량이 바닥치고 있는게 아니죠
타카이
24/05/08 08:39
수정 아이콘
고스트와이어 도쿄도 할만 했는데...
고라니
24/05/08 10:06
수정 아이콘
하이파이러시 PS5로 재밌게 하고 있는 중인데...미묘하네요.
이쥴레이
24/05/08 12:17
수정 아이콘
하이파이러쉬 진짜 좋은 게임인데 후속작은 기대하기 힘들려나..
이오르다체
24/05/08 15:02
수정 아이콘
이블위딘2 dlc도 안 나와서 아쉬웠는데 후속작 보기도 힘들겠네요
RapidSilver
24/05/08 16:29
수정 아이콘
안그래도 게임판에서 마소 여론 개판이었는데 이게 거의 막타친 느낌으로 서양 겜돌이들 여론이 험악하네요
마감은 지키자
24/05/08 17:38
수정 아이콘
독립된 회사가 망한 거면 “그러게 게임 좀 잘 만들지”라고 하든 “싱글 게임은 돈이 안 되나.. 정말 아쉽네”라고 하든 “OO게임사 폐쇄. 게이머들의 책임은 없는가?”라고 개드립을 치든 할 텐데, 문어발로 인수해 놓고 관리도 제대로 안 해서 나오는 게임은 죄다 기대 이하에 그나마 게임 잘 뽑은 곳은 수익성 없다고 폐쇄해 버리면 신발 이게 뭐 하는 지거리냐 소리가 나올 수밖에 없죠.
너네는 진짜 이제 게임사 인수하지 마라.
푸른 모래
24/05/08 18:22
수정 아이콘
아이고 아케인을...
iPhoneXX
24/05/08 21:45
수정 아이콘
4년전만 해도 인수 터지기 시작할때 마소가 소니, 닌텐도 잡아먹는다고 했던게 무의미해지는 실망스러운 행보를 연이어 보여주는 것도 능력이라고 생각되네요. 필 스펜서부터 나가야 되는거 아닌가?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댓글잠금 통합 규정(2019.11.8. 개정) jjohny=쿠마 19/11/08 376429 0
공지 게임게시판 운영위원회 신설 및 게임게시판 임시규정 공지(16.6.16) [3] 노틸러스 15/08/31 447058 4
공지 공지사항 - 게시판 글쓰기를 위한 안내 [29] 항즐이 03/10/05 610016 13
79755 [콘솔] 엘든링 DLC 맵네요 매워 [34] 한이연8953 24/06/21 8953 3
79724 [콘솔] 발매후 거의 10년이 지나고 처음 접해본 위쳐3 후기 [39] 퓨어소울7712 24/06/13 7712 7
79702 [콘솔] 스파 6 캐릭터 선택 가이드 - 모던 캐릭터 11개 플레이해본 경험을 중심으로 [13] Kaestro3681 24/06/10 3681 2
79662 [콘솔] 셋업 연습, 하지 마세요 - 스파6로 격투게임을 입문하며 [22] Kaestro5197 24/06/02 5197 2
79657 [콘솔] 곧 발매하는 진 여신전생 5 벤전스 변경점들. [19] 김티모3128 24/06/02 3128 1
79624 [콘솔] 하데스2 리뷰 [17] 데갠5260 24/05/25 5260 2
79512 [콘솔] 착실히 27년 철수를 향해 가는 듯한 Xbox? [82] 그말싫8238 24/05/10 8238 3
79503 [콘솔] 탱고 게임웍스 스튜디오 폐쇄 [19] 복타르7289 24/05/07 7289 0
79501 [콘솔] [공식] 닌텐도, 스위치 후속기종 공개 예정 [26] 김티모7882 24/05/07 7882 3
79498 [콘솔] (노스포)스텔라 블레이드 클리어 리뷰 겸 후기 [27] 천영9303 24/05/05 9303 4
79496 [콘솔] 스텔라 블레이드 꼽아본 단점들 [5] minyuhee8259 24/05/05 8259 5
79473 [콘솔] 스텔라 블레이드 30분 플레이 감상 [27] 공기청정기7121 24/04/29 7121 4
79464 [콘솔] PSN 퍼블리싱 게임 다운로드 매출과 판매량 유출 [37] 크레토스8149 24/04/27 8149 2
79450 [콘솔] 옥토패스 트래블러2 간단 후기 [28] 아드리아나6276 24/04/24 6276 7
79443 [콘솔] 전투로 극복한 rpg의 한계 - 유니콘 오버로드 리뷰(2) [47] Kaestro9645 24/04/21 9645 10
79423 [콘솔] 오픈월드를 통한 srpg의 한계극복(2) [13] Kaestro6288 24/04/16 6288 1
79417 [콘솔] 오픈월드를 통한 srpg의 한계 극복(1) [64] Kaestro8247 24/04/15 8247 1
79387 [콘솔] 유니콘 오버로드 클리어 기념 감상글 조금 적어봅니다 [41] Cand4982 24/04/11 4982 3
79310 [콘솔] 스텔라 블레이드 체험판 후기 [28] 빵pro점쟁이5132 24/03/31 5132 2
79302 [콘솔] 프로야구 스피리츠 2024 발매확정 [14] 드문8422 24/03/28 8422 0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