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4/04/14 13:28:35
Name 엔쏘
File #1 11.jpg (1.48 MB), Download : 494
Subject [LOL] 왜 이렇게 멋지나요 결승 무대! (수정됨)


요즘 삶의 낙 중 하나가 LCK 경기를 보는 것인데요.
또 응원하는 선수 네 명, 페이커와 피넛, 쵸비와 쇼메이커가 이번에 4강(공식적인 건 아니지만 최후의 네 팀이라고 했을 때 해당되니) 안쪽에 들어서 더더욱 볼 맛이 나는 시즌이었습니다.

곧 결승을 앞두고 있는 2024 스프링.
그 놈의 디도스 때문에 일정과 선수들의 경기력에 영향을 주기도 했고, 초반 LCK의 대처로 성토글들의 불판을 달구기도 했는데요, 사무총장의 사과문과 함께 후속 대처가 나쁘지 않아서 LCK에 대한 애정이 저 개인적으로는 더 많아졌습니다.
또한 최고급 인재! LCK 두 아나운서 분들과 세계최고 캐스터 두 분, 분데와 해설진 분들의 퀄리티는 뭐 역대 최고라고 볼 수 있을 것 같아요.
많은 분들이 외치시지만.. 단군의 캐스터 복귀(수/목금/토일 이런식으로 캐스터 로테 안되는지 ㅜㅜ), 강퀴와 동준좌의 LCK 1군 해설 복귀 등등을 원하지만 이건 어른들의 사정이 있는 것이겠지요..?

여튼 이번 파이널 주간의 첫번째 날, 한화생명과 티원의 경기도 엄청 재미있게 봤는데요. 경기 내용은 다른 분들이 많이 하시기도 했고, 제 경기 보는 눈이 워낙 막눈이라 그건 패스하고.
경기장을 정말 멋지게 꾸몄더라구요. 진짜 궁내 체고 종합 엔터네인먼트라고 볼 수 있는 무대랄까. 분데와 중계진의 테이블 세팅, 그리고 무대 구성, 입장 선수들의 동선과 카메라 워킹, 경기 시작 전 주장들끼리의 결전 다짐과 자리로 돌아가서 세팅하는 모습까지 모든 것이 완벽하지 않았나 싶습니다.
그리고 윤수빈 아나의 목소리로 시작하는 결승무대 오프닝은 이제 LCK 결승의 기본값이 된 듯 너무 좋았구요.

강력한 4핏 달성 후보인 젠지와 LCK의 결승 절반 이상은 티원의 자리가 있었다! 티원의 경기에 앞서 결승 무대를 준비하는 LCK 측에게 참 고맙고 앞으로도 잘 부탁드린다는 응원글을 소소하게 남깁니다.

오늘도 멋진 무대에서 멋진 경기력을 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하나 둘 셋 젠지 화이팅
하나 둘 셋 티원 화이팅

하나 둘 셋 LCK 화이팅!!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종말메이커
24/04/14 13:42
수정 아이콘
이런 좋은글 좋아요:)
즐거운 축제날이 되었으면
트리거
24/04/14 13:44
수정 아이콘
제발 과몰입들 하지마시고 즐기는 축제라고 생각하며 봤으면 좋겠네요!
마음속의빛
24/04/14 13:46
수정 아이콘
승패를 떠나 두 팀 중 한 팀이 msi 우승을 해줬으면 합니다.
차은우
24/04/14 13:51
수정 아이콘
누가 이겨도 상관없는데 msi 는 가져오자
24/04/14 14:03
수정 아이콘
(수정됨) 확실히 아레나 형태가 좋은게 관람할때 시야 제한석이 없고, 그 규모가 크니까 시각적으로 압도되네요. 거기다가 선수들 등장씬도 잘만들었어요.
Janzisuka
24/04/14 15:08
수정 아이콘
우선 5꽉!! 성불하는 기인!!!!
바카스
24/04/14 15:11
수정 아이콘
디도스 때 lck 망할거라고 하셨던 분들 지금 다들 보고 계시죠? 크크
24/04/14 15:27
수정 아이콘
아니 오늘은 더 멋지잖아..?
뜨거운눈물
24/04/14 17:16
수정 아이콘
롤드컵 급 무대였습니다.. 젠지 등장씬 대단했음
잉차잉차
24/04/14 17:20
수정 아이콘
오늘 오프닝 무대 진짜 멋지더군요
쿼터파운더치즈
24/04/14 20:05
수정 아이콘
현장에서 봤는데 역대 최고 오프닝이었어요 진짜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79569 [LOL] BLG vs T1 지표 [44] Leeka8466 24/05/18 8466 0
79568 [LOL] T1 선수들 수고하셨습니다. [32] 용자마스터5687 24/05/18 5687 8
79567 [LOL] 빈, T1 상대 5전제 전승 유지 [16] 묻고 더블로 가!4149 24/05/18 4149 1
79566 [LOL] 부진은 있고 그건 보통 여름이었다 [28] 잘생김용현3688 24/05/18 3688 10
79565 [LOL] 빈, 역대 최초 LCK 상대 다전제 6승 달성 [102] Leeka5205 24/05/18 5205 1
79564 [스타2] (+스압) 스2 다시 다이아에 재입성했습니다. [2] 원장621 24/05/18 621 1
79563 [LOL] 구마유시가 비리비리가 젠지에게 안진다는걸 인정했습니다 [22] Leeka6836 24/05/18 6836 1
79562 [기타] 게임은 어떻게 두려움을 통해 유저를 영웅으로 만드는가 [2] Kaestro2150 24/05/18 2150 0
79561 [LOL] 이상하게 자신감 넘치는 티원 [40] roqur4687 24/05/18 4687 1
79560 [LOL] 첫 3밴으로 알아보는 T1 vs BLG 밴픽구도 예상 [21] 종말메이커3905 24/05/18 3905 4
79559 [LOL] 마지막 3세트 페이커의 몸니시 [31] 2차대전의 서막9273 24/05/18 9273 1
79558 [LOL] 구마유시 근황 [29] Leeka8352 24/05/17 8352 4
79557 [LOL] 또 돌돌티젠이 나올수 있을것인가? [54] Leeka6775 24/05/17 6775 3
79556 [LOL] 서커스는 끝나지 않았다. [61] 잘생김용현9986 24/05/17 9986 14
79555 [LOL] 밸류의 악마가 초반도 잘함 [35] 잘생김용현8485 24/05/17 8485 1
79554 [LOL] 선수들의 G2 칭찬 [101] Leeka9644 24/05/17 9644 7
79553 [LOL] 쵸비가 므시에서 사기치고 있는 지표 [44] Leeka8981 24/05/17 8981 8
79552 [LOL] 젠지 결승 진출! LCK 4장 확정! [202] Leeka13115 24/05/16 13115 4
79551 [기타] 곽민선 아나운서, 시력 손상 위기 "축포 맞아 부상 심각" [15] Davi4ever9975 24/05/16 9975 0
79550 [기타] 닼앤닼 가처분신청 최신 근황 [11] 아드리아나6108 24/05/16 6108 3
79549 [뉴스] 빨간불 들어왔다는 게임패스 [55] 주말6890 24/05/16 6890 0
79548 [기타] [철권] 2024 ATL S1 결승 - 5.26.일 킨텍스 PlayX4 [1] 염력의세계1920 24/05/16 1920 1
79546 [LOL] ‘엄티’ 엄성현 “우리는 동양에 ‘발리는’ 리그가 아니다” [87] 카린10385 24/05/16 10385 11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