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3/10/31 21:43:55
Name 及時雨
File #1 1031213528764398.jpg (251.4 KB), Download : 10
Subject [콘솔] 슈퍼 마리오브라더스 원더 올 클리어


정말 오랜만에 나온 2D 스테이지 클리어식 마리오라서 정말 반갑고 즐겁게 플레이했습니다.
워낙에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데 좋아하는 시리즈라서 재조명 받는게 참 반갑네요.
개인적으로는 늘 비슷한 퀄리티를 유지해주던 시리즈라 이번에 특히 반응이 좋은게 좀 신기하긴 한데, 이번 기회에 더 많은 분들이 접해보고 시리즈가 계속 이어질 수 있다면 그만큼 좋은 일도 없을 거 같네요.

이번 작품은 단순히 난이도를 올리는 것에 그치던 기존 작과는 다르게, 온라인을 통한 협업 플레이를 강조하며 난이도 조정을 한 게 인상적이었습니다.
특별한 소통 없이도 같이 난관에서 살려주며 돌파하다보니 단 한판 같이 하는 사이인데도 전우애가 샘솟습니다.
배지를 통해 플레이의 방향성을 스스로 조절할 수 있는 것도 매력적이었고, 스테이지 제한 시간을 없애서 탐색의 부담을 없애준 것도 좋았습니다.
여러모로 신규 유저 친화적인 작품이 아닌가 싶네요.

3D 오픈월드가 되던, 3D 스테이지 클리어식이 되던 차기작이 벌써부터 기대되네요.
더 많은 원더를 보여주길, 앞으로도 두근두근 기다릴 겁니다.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preeminence
23/10/31 22:36
수정 아이콘
저도 정말 재밌게 하고있습니다. 스위치 차기작 소식이 많이 들려오는데 차기작 발매 전에 이런 갓겜을 발매해줘서 좋네요 (그리고 차기 콘솔 발매되면 또 리메이크작 내겠죠)
회전목마
23/10/31 22:37
수정 아이콘
이거 할려고 플스5를 처분하고 스위치 OLED를 업어왔는데
막상 한우리를 못가서 테트리스만 하고 있습니다 크크크
23/10/31 22:45
수정 아이콘
할 시간이 없어서 걍 방송만 봤는데도 참 재미가 있더구요.
그래서 무소유 마리오 안하십니까 크크크
아이폰12PRO
23/10/31 22:58
수정 아이콘
올해의 갓겜이었습니다
23/10/31 23:52
수정 아이콘
간만에 재밌게 했어요
마디쎄이가 개쩌는 신작 영화느낌이라면
원더는 더이상 재밌는 속편이 나오기 힘든 시리즈의 꿀잼 속편 느낌이었네요
23/11/01 09:42
수정 아이콘
인생 첫 게임기가 국딩때 닌텐도 현대컴보이였고, 마리오1이 인생 첫 비디오 게임이었습니다.
그야말로 물고 뜯고 씹고 맛보다 달인이 되어, 아침에 일어나면 학교 가기전에 8-4 끝판까지 클리어 한 번 하고 갈 정도였습니다.
그 후 슈퍼마리오3와 슈퍼마리오월드도 같은 수준으로 몰입했던 터라 추억을 담아 e-shop에서 구매버튼을 눌렀습니다.

지금 그 북쪽 산? 중간정도 클리어했는데 근데 아직까진 뭔가 특별함? 을 느끼기가 어렵긴 하네요 흐..
아들도 그닥 흥미있어하진 않네요. 마디세이는 엄청 좋아했는데.. (엔딩보고 전 흥미를 잃었는데 계속 계속 하자 그래서 난감했을정도)
주말에 조금 하더니 멈추고, 잇 테익스 투(엔딩본거 첨부터 다시하고 있음 - 이건 진짜 리얼 갓겜..)나 하자고 하더군요 ㅠㅠ
23/11/01 09:58
수정 아이콘
도전 미션 그 점프 뛰는거 너무 어렵더라구요ㅠㅠ... 50목숨 충전해놓고 도전....!
23/11/01 12:37
수정 아이콘
참 재밌어요
23/11/02 11:07
수정 아이콘
특히 마지막 투명 스테이지랑 점프 미션은 정말 어렵더군요.
한 이틀 재밋게 씹고 뜯고 했어요.
及時雨
23/11/02 11:54
수정 아이콘
투명은 한 다섯번 정도 하면 익숙해지는데 하필 죽으면 제트런부터 시작이라 숙련이 늦어지는 구조로 만들어놨더라구요 크크크
유니꽃
23/11/03 02:18
수정 아이콘
오! 신작인가보네요.
오딧세이 올클한 8살 아들이 할만한 난이도일까요??
及時雨
23/11/03 07:40
수정 아이콘
마지막 스테이지 빼고는 그렇게까지 어렵지는 않아서 도전해볼만 한 거 같아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78970 [콘솔] 2021~2023 [PS5,스위치]게임 감상 [17] 카오루5018 24/01/04 5018 4
78964 [콘솔] XBOX 게임패스 1월 1차 추가라인업 (어크발할라, 바이오하자드RE2 등) [4] 아지매3557 24/01/04 3557 1
78948 [콘솔] 창세기전 : 회색의 잔영 플레이 후기 [14] 제주산정어리6343 24/01/01 6343 9
78932 [콘솔]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 엔딩감상 및 기대감 (스포 많음)(주의) [51] Janzisuka8984 23/12/26 8984 8
78931 [콘솔] 2023 올해 즐긴 게임들(콘솔 게임 위주) [18] 양웬리6090 23/12/26 6090 2
78927 [콘솔]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 초반 소감 - 이정도면 꽤 할만하다 (스포 없음) [47] 밥도둑8657 23/12/24 8657 6
78925 [콘솔] [창세기전] IGN 리뷰(72시간 소요) [73] Janzisuka10251 23/12/23 10251 3
78901 [콘솔] 아머드코어 6 패치 1.05 , 랭크전 시작! [4] v.Serum4187 23/12/19 4187 0
78895 [콘솔] 올해 구매한 닌텐도 스위치 주변기기들 [19] 及時雨8114 23/12/17 8114 4
78882 [콘솔] 신형 PS5 슬림 12월 20일 국내 정식 출시 [19] SAS Tony Parker 6804 23/12/14 6804 0
78822 [콘솔] 12월 게임패스 추가 라인업 [15] 아지매7124 23/12/03 7124 1
78801 [콘솔] [창세기전] 스위치 체험판 - 데이원 패치 적용 [15] Janzisuka6526 23/11/30 6526 2
78799 [콘솔] 먼저 매맞은 보람 있을까,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 이렇게 바뀐다 [8] 及時雨5918 23/11/30 5918 0
78740 [콘솔] 백팩 배틀즈 리뷰 [5] 데갠6377 23/11/25 6377 0
78591 [콘솔] 창세기전 회색의 잔영 데모 마친 소감 [59] EZrock7860 23/11/17 7860 4
78580 [콘솔] 드디어 열렸습니다 [67] EZrock8570 23/11/16 8570 2
78489 [콘솔] 산나비 정식 출시 [11] CV7313 23/11/09 7313 0
78475 [콘솔] 엘든링 올 보스 목록표 만들고 있습니다. [8] 네리어드8007 23/11/08 8007 8
78373 [콘솔] 슈퍼 마리오브라더스 원더 올 클리어 [12] 及時雨5628 23/10/31 5628 4
78318 [콘솔] 고민끝에...해버렸습니다 [63] EZrock10339 23/10/26 10339 3
78290 [콘솔] 후기) 이 게임은 *정말로* 스파이더맨이 된 기분을.... [42] RapidSilver7995 23/10/23 7995 4
78288 [콘솔] 게임이란 원래 이런 것이다. 놀라움으로 가득한 게임, 슈퍼 마리오 브라더스 원더 [27] Kaestro7476 23/10/22 7476 14
78251 [콘솔] P의 거짓, 글로벌 누적 판매량 100만 장 돌파 [31] 수퍼카5470 23/10/18 5470 5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