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2/05/11 15:22:12
Name Hestia
Subject [LOL] MSI 현지 경기장 핑에 대한 선수들의 인터뷰 모음 (수정됨)


페이커 (T1)

ping704f166c35a21cd7.png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005&aid=0001524958&redirect=false

-숙소(호텔)와 경기장 간에도 핑 체감 차이가 느껴져서 적응 필요
-핑에 따른 메타 적응을 하는게 중요 (핑 때문에 알리 스킬에 초시계 대응이 늦음)





오너 (T1)

https://twitter.com/tipsalewo/status/1523967680608415744

-숙소와 경기장의 핑은 같은 듯 한데, 경기장에서 뭔가 더 느리게 반응하는 듯 느껴져서 솔직히 많이 불편함





케리아 (T1)

https://www.fomos.kr/esports/news_view?entry_id=110611

-확실히 체감이 되고 불편한 점은 있지만 정해져있는 규칙이기에 어떻게든 적응하고자 노력 중





임팩트 (EG)

https://www.youtube.com/watch?v=E_ATVPvsh20
[코라이즌 이스포츠 인터뷰 by 애슐리강]

-(보통의 한국 핑과 비교해) 핑 35는 꽤 차이가 많이 난다. 축구를 할 때 모래주머니를 차고 하는 것은 아니지 않느냐.
-상대가 발이 아프다고 다른 사람들까지 모래주머니를 찬다는 것은 뭔가 이상하다.
-중국팀과 할 때만 핑 35는 이해할 수 있다. 그런데 왜 모든 경기에서 핑 35를 해야 하는지는 이해하기 어렵다.
-(핑 적응 때문에 전부 고정하는게 낫다는 견해에 대해서는) 겜알못들이 하는 소리다.
-관객들을 위한 좋은 경기력을 위해서는 최선의 핑 조건 하(10 이하)에서 경기하는 것이 좋다.
-심리적으로 핑 환경탓을 하게 된다. 모든 면에서 부정적인 상황만 야기한다.
-개인적으로 핑 35인지도 모르겠다. 네트워크 딜레이 시스템에 뭔가 문제가 있는건지 북미 솔랭하는 느낌(60-70)이다.
-핑 환경 때문에 특정 챔피언들의 스킬 활용이나 모션 차이를 보고 플레이하는 것이 제한된다.
-라이엇의 그동안 행보를 봐서는 그대로 진행할 것 같아서 아쉽다.





플래키드 (G2)

https://twitter.com/DefNotJordi/status/1524024789593120770

-체감 80핑급이라 아주 별로다. 패킷 로스가 있는 것 같다.

*해당 인터뷰어에 따르면 핑 이슈에 문제를 제기한 선수가 여럿인 듯








더블리프트의 말도 그렇고 선수들 반응도 그렇고, 경기장 핑 관리 시스템에 뭔가 문제가 있어서 핑 35 고정이 안되고 있는게 유력해 보입니다.
특정 지역을 배려해서 같은 핑으로 하는 것도 아니고, 훨씬 더 구려터진 핑으로 핸디캡 매치를 하는 상황인거죠.
라이엇 코리아측에서 센트럴쪽에 해당 이슈에 대해서 전달했다고 하는데... 롤 10년 가까이 보면서 이런 경우는 보다보다 처음 보네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League of Legend
22/05/11 15:25
수정 아이콘
핑 35 유지 못할거면 당장 풀고 중국팀과의 경기에서만으로 적용하는걸로 MSI 참가팀 투표해서 바꾸어야죠.
경기력 '유지'를 위해서 시행한 전원 핑 제한이었는데 경기력 유지는 커녕 경기력 저하가 발생하게 생겼으니

제대로 된 조사와 발표가 필요합니다.
레드벨벳 아이린
22/05/11 15:27
수정 아이콘
럭키펀치 한방으로 잘먹고 사는 중소기업인데 기대를 하지 말아야죠. 중국에서 올해 롤드컵 출전 못한다 하면 올해 개최도 안할 곳이라.
근데 핑 조차도 제대로 못맞춘다니. IT 기업이 맞는지. 수준 참 뭐 같네요.
22/05/11 15:35
수정 아이콘
저는 이딴 환경에서 그대로 대회가 진행중이라는게 너무 어이가 없습니다. 온라인 참가하는 팀은 뭔 천룡인도 아니고 숙소에서 편하게 연습하듯이 게임하는데 현지 참가한 팀들은 쟤네보다 더 구려터진 핑에다 1주일 격리에 핑크 노이즈에 온갖 핸디캡 안고 게임 해야 한다는 이 상황이 너무 비현실적이에요. 라이엇 그동안 이거 조율안하고 대체 뭘 준비한건가 싶습니다. 아니 최소한 핑 관리와 온라인 참가팀의 경기 상황 통제에 대한 부분은 이딴식으로 하면 안되는거죠. 경기력에 지대한 영향을 주는 부분들인데 이걸 전부 야매로 개판 쳐놨다는게 이게 대체...
카사네
22/05/11 15:27
수정 아이콘
임팩트 막줄이 완전 동감인데, 제가 틀렸으면 좋겠네요 크크...
니하트
22/05/11 15:30
수정 아이콘
이번에 중국이 우승해도 인정할 사람은 많이 없겠네요
감전주의
22/05/11 16:44
수정 아이콘
인정할 사람 수는 많겠죠
머릿수로는 중국을 따라갈 수 없으니
DeglazeYourPan
22/05/11 17:21
수정 아이콘
진팀 놀리려면 우승팀을 인정해야 하기 때문에, 막상 저런 일이 벌어지면 인정해야 한다는 사람이 생각보다 꽤 많을 겁니다
니하트
22/05/11 17:22
수정 아이콘
그건 거의 정신병의 영역 아닐까요.........; 뭐가 그렇게 중요하다고 이런 상황을 옹호해줄지
22/05/11 15:31
수정 아이콘
언제까지 모른척할지 궁금하네요 크크 끝날때까지 모른척할것같긴한데...
RNG 우승확정이니 4강때 RNG안만나길 바래야겠네요
22/05/11 15:32
수정 아이콘
글을 잘못 올리신 것 같습니다. 현지 경기장의 핑에 대한 선수들의 인터뷰라뇨. 현지 경기장은 상하이 RNG 숙소입니다.
Faker Senpai
22/05/11 15:33
수정 아이콘
역대급 말이 많은 MSI겠네요. 핑이 차라리 고정이면 그나마 덜한데 중간중간 ping spikes 즉 기존보다 올라갔다 내렸다하며 둘사이를 오락가락 하면 하는입장에서 매우 짜증납니다.
22/05/11 15:38
수정 아이콘
저는 대회 성적과 별개로 RNG라는 팀 자체를 그냥 인정 안할 생각입니다. 작년도 선넘었다고 생각하는데(심지어 MSI에서 그짓으로 도둑질 해놓고도 월즈에서도 PSG 탈론이 항의할 정도로 일정 특혜주는거 시도했었다는게 황당), 올해는 이거는 그냥 개쓰레기라는 말로도 모자라요. 라이엇의 LPL 사랑은 태생적으로 어쩔 수 없는 부분이라 고까우면서도 경기에 지장주지 않는 선까지만 지키면 그냥 넘어가려고 했는데 슬슬 계속 경우없이 나오는게 정말 사람 개빡치게 만드네요.
22/05/11 15:38
수정 아이콘
RNG 숙소 핑만 정상이면 문제 없이 진행할 겁니다.
록타이트
22/05/11 15:39
수정 아이콘
핑 관련해서 최근에 올라온 G식백과 영상 보시는것 추천합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afBygzscoo0
22/05/11 15:41
수정 아이콘
초반부부터 기시감 느껴지는게, 이번 MSI도 라이엇이 어제 개막 당일날 갑자기 경기장에서도 마스크 써야 된다고 공지하는 바람에 현장 참가팀들이 항의해서 그게 취소되는 촌극도 있었죠.
한량기질
22/05/11 15:40
수정 아이콘
T1이 진짜 이런거 다 이겨내고 RNG 찢어버리고 우승하면 좋겠는데
핑이 이래서야 쉽지 않을 것 같습니다.
22/05/11 15:42
수정 아이콘
2년간 고통받다가 그래도 올해 좀 빛본다고 생각했는데 코로나부터 라코에 케스파에 라이엇 본사까지 뭔놈의 억까가 이렇게 많은지 정말 열이 뻗치네요.
문문문무
22/05/11 15:44
수정 아이콘
올해좀 빛볼거같으니까 그러는거겠지요 크크크크크
진짜 이렇게까지 역겨운 꼬라지를 보여줄줄은 저도 상상못했습니다 크크크크크크
League of Legend
22/05/11 16:18
수정 아이콘
개인적인 느낌이지만 RNG는 핑 35 정도로 유지가 되거나 그 이하인데 현장 팀들은 70핑 정도에서 하는 것 같습니다.

RNG만 어제 경기력이나 한타가 아주 매끄러웠어요.
22/05/11 15:41
수정 아이콘
리얼 쓰레기 대회 크크
22/05/11 15:44
수정 아이콘
홈팀이 홈 어드는 커녕 디스어드밴티지 갖고 원정팀 상대를 해야 한다는거 자체가 개그죠. 작년에 당했던 담원 팬으로써 심심한 위로를 보냅니다.
제주산정어리
22/05/11 15:45
수정 아이콘
(수정됨) 참가팀 임원진들이 총대 메고 지금 이 35ms 넷코드 구현하는 시스템이 어떻게 이루어졌는지 확인해보는게 우선일 것 같습니다. 특히 네트워크 계통이요. 개인적으로 제일 우려하는 부분은 라이엇의 관리 편의를 위해 참가팀 모두가 (대회 서버 혹은 클라이언트 내부적으로든, 아니면 외적 프로그램으로든) 강제로 텐센트 클라우드 시스템이나 게임 가속기 VPN을 경유토록 했을 경우입니다. 거듭 강조하지만 순수 우리나라에서 진행되는 경기들은 중국 회선을 거칠 이유가 하나도 없습니다. 그걸 꼭 확인했으면 좋겠습니다. 거치지 않는데도 저 꼬라지면 솔직히 그냥 때려치우라고 소리치고 싶은 심정이구요.

35ms로 진행한다고 했을 때 다른팀들이 동의했던 바탕에는 이 환경이 최대한 현지 서버를 통해 안정적으로 제공될 것이라는 믿음에 있었다고 봐서... 일차적으로 그 신뢰가 깨진 지금에 와서는 VPN을 썼다 해도 문제인게 기술의 투명성이나 대칭성은 누가 보장해주고 있는 것이며, 접속 로그는 제대로 저장되고 있는 것인지... 별 생각이 다 듭니다. 이게 뭡니까, 진짜...ㅠ.ㅠ
22/05/11 15:51
수정 아이콘
올해 롤드컵 미국 확정인데 그때도 이런 상황이면 핑 200으로 고정해서 하려나요 대놓고 중국 편파 운영 역겹습니다.
코우사카 호노카
22/05/11 15:59
수정 아이콘
중국 계속 봉쇄 안 풀리면 롤드컵 때 어떻게 할지 궁금하네요.
22/05/11 16:01
수정 아이콘
저는 꼬와서 그냥 신경 끄고 안보려구요.
아차피 해결 안될테고 작년 담원같은 꼴 당할게 뻔하네요
돌아가는 꼬라지를 봐선 많이 힘들겠지만 마음으로나마 T1 우승 기원하겠습니다.
22/05/11 16:09
수정 아이콘
생업이 바빠 MSI 못 보고 있는데 상황이 므시므시하군요.
작년 담원도 일정으로 엄청 고생했었는데 올해는 더 하는군요.
이래도 된다는걸 깨달은 느낌 허허 이래서 게임은 게임이지 스포츠가 될 수 없어요.
한 게임사에 종속되는 것으로 공정하게 기량을 겨룬다는게 어불성설이에요.
티원의 선전을 기원합니다. 다 밟아주면 좋겠네요. 특히 그 구단.
트레비
22/05/11 16:22
수정 아이콘
베이징 동계올림픽때 그 기자처럼 "그냥 중국빼고 하자. 그냥 중국빼고 하자.그냥 중국빼고 하자. 그냥 중국빼고 하자.그냥 중국빼고 하자. 그냥 중국빼고 하자." 하면 될거 같은데요 크크
묵리이장
22/05/11 16:27
수정 아이콘
중국하고 할 때만 적용하는게 그나마 적절해 보입니다.
22/05/11 16:36
수정 아이콘
[온플릭]
황제의마린
22/05/11 16:40
수정 아이콘
페이커의 새로운 기록을 기대하고있는데

이게 LCK 최강 팀을 막는 다른 리그의 놀라운 경기력이 아니라

다른 의미로 놀라워서 그냥 어이가 없네요
도라지
22/05/11 16:42
수정 아이콘
그냥 경기안하고 중국 우승 트로피 주는 방법도 있는데, 그건 하기 싫었나보네요.
크로스로드
22/05/11 16:49
수정 아이콘
중국 팀과 할 때만 핑35가 좋을 것 같은데 그럼 그것대로 중국만 핑35 수련 되려나요? 크크 답이 읍다...
백수아닙니다
22/05/11 16:52
수정 아이콘
-착-
벌점받는사람바보
22/05/11 17:04
수정 아이콘
오히려 rng 핑만 제일 정상이지 않을까 싶네요
우공이산(愚公移山)
22/05/11 17:12
수정 아이콘
(수정됨) 예전 유튜브 영상으로 본 헐리웃 영화쪽 중국 자본이 생각나네요. 보는 제가 얼굴이 빨개질정도로 유치하고 수준 낮은 중국 찬양을 조건으로 내걸었거든요. 중국은 국가 관련된 일들은 죄다 이런식이네요. 공정 그딴건 필요없거니와 국뽕을 위해서 희생되는건 당연하다는 스탠스요. 스킨으로 게임 못 이기게 만들었더니 대회를 돈으로 찍어누르고 싶어하네 크크크

한 문장으로 웃겨드립니다. [이스포츠는 스포츠다]
당근케익
22/05/11 17:14
수정 아이콘
중소기업 겜돌이 대회라 쩔수가?
스위치 메이커
22/05/11 17:19
수정 아이콘
아니 아무리 생각해도 핑 제한은 어이털리는 얘기인데, 그걸 받아주는 라이엇이 진짜 치졸한 거죠

아니 왜 니못왔는데 조건을 유리하게 맞춰주냐... 베트남리그는 쏙 빼고 진행했으면서, 아니 왜 아이슬란드에서 300핑으로 같이 게임하자는 소리는 왜 안했대요?
강나라
22/05/11 17:47
수정 아이콘
아무리봐도 핑이 정상이 아닌거 같아요. MSC때도 비슷한 핑으로 고정했는데 그때 별 말 안나왔거든요. 물론 프로니까 체감이야 어느정도 되겠지만 35정도로 고정해놓고 연습해서 적응하면 그렇게 못해먹을 정도는 아니라고 보는데 이번 대회는 핑이 35가 맞나 핑이 고정 되는게 아니라 계속 튀는거 아니냐는 의혹이 있어서... 선수들이 제대로 게임 할 환경이 아니라고 성토하는 상황이면 핑 제한을 풀어야 된다고 봅니다.
22/05/11 18:05
수정 아이콘
조치 안 하면 뭐... 이제 선수들은 국내 대회만 열심히 하고 국제 대회에 대해서는 크게 명예라고 생각하지 못하는 게 추세로 바뀌어 버리겠지요
리그끼리 따로따로 알아서 돌리기만 하고요.
그렇게 게임대회 권위 뚝뚝 떨어지는 건 순식간이지요.
매우 극성으로 하자면,
라이엇이 아니라 스폰서십 주는 회사들한테 대회 불공정하게 운영해서 너희들 스폰서 의미 퇴색되고 있다라고 해줘야 하나 싶을 정도에요
아델라이데
22/05/11 19:34
수정 아이콘
Rng 빨리 탈락하고 핑제한 다 풀면 좋겠군요.
함초롬
22/05/11 19:44
수정 아이콘
역시 임팩트는 인터뷰도 임팩트있게 하는군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74510 [오버워치] [OWL] 조금 늦은 킥오프 클래시 토너먼트 리뷰 [6] Riina5648 22/06/09 5648 2
74508 [PC] 콜 오브 듀티: 모던 워 페어 ll 트레일러 [13] SAS Tony Parker 6451 22/06/09 6451 0
74507 [LOL] ‘페이커’ 이상혁 “주 5일제, 일정 빨리 끝나면 국제대회 준비에 유리” [93] League of Legend12193 22/06/09 12193 1
74506 [LOL] 미디어데이 선수들의 서머 우승팀 예측 [82] Leeka10582 22/06/09 10582 0
74505 [LOL] [Ep.2] 슈퍼팀 | 1인 군단 데프트 [4] League of Legend5930 22/06/08 5930 1
74504 [LOL] DRX , 코스닥 상장사 휴온스와 스폰서십 체결 [48] SAS Tony Parker 9254 22/06/08 9254 0
74503 [LOL] 데프트 2000킬 기념 공식 영상 EP.1 [19] Leeka7460 22/06/07 7460 5
74502 [PC] 로스트아크 콘서트 방구석 R석 관람 후기(스포 있음..) [32] 혈관8135 22/06/07 8135 8
74501 [LOL] 2022 LCK 서머시즌 대진표 [62] 아롱이다롱이10319 22/06/07 10319 2
74500 [모바일] [카운터 사이드] 6/7(화) 업데이트 점검 및 패치노트 [3] 캬옹쉬바나4478 22/06/07 4478 0
74499 [LOL] 바이탈리티 정글러 하루, 보 영입. 셀프메이드 로스터 제외 [31] SAS Tony Parker 6583 22/06/07 6583 1
74498 [스타2] 이번에도 계속된 이병렬의 우승자 징크스 [10] MiracleKid9102 22/06/06 9102 4
74497 [LOL] 솔랭 1위 등극한 젠지의 슈퍼 유망주 Peyz [48] 묻고 더블로 가!13667 22/06/06 13667 1
74495 [오버워치] 서울 다이너스티, 창단 5년만에 타이틀 획득 [13] ELESIS8531 22/06/05 8531 7
74494 [모바일] 디아블로 임모탈 극불호 후기 [76] 카트만두에서만두13382 22/06/05 13382 13
74493 [LOL] 무지개빛 이벤트.pc [58] 올해는다르다11827 22/06/05 11827 2
74492 [모바일] 디아블로 이모탈 찍먹 [26] 치천제9405 22/06/04 9405 2
74491 [TFT] 롤토체스 시즌7 후기 및 좋았던 조합 공유 [22] 카트만두에서만두9405 22/06/04 9405 1
74490 [뉴스] OP.GG OGN 인수 완료 [30] SAS Tony Parker 12147 22/06/03 12147 0
74489 [LOL] 2022 LCK/CL 서머시즌 1주차 통합 로스터 [43] 아롱이다롱이7419 22/06/03 7419 0
74488 [PC] 마블스 스파이더맨 for PC [22] roqur8509 22/06/03 8509 0
74487 [LOL] 다소 늦었지만 MSI 결승전에 대한 개인 견해 [31] 성큐트8090 22/06/03 8090 3
74486 [LOL] 2022 MSI 인게임 데이터 총정리 요약본.jpg [63] 요단강수중발레9471 22/06/02 9471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