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R21.com
- 경험기, 프리뷰, 리뷰, 기록 분석, 패치 노트 등을 올리실 수 있습니다.
Date 2022/05/08 13:35:11
Name 及時雨
File #1 20220508_024701.jpg (291.1 KB), Download : 10
Link #1
Subject [콘솔] 별의 커비 디스커버리 올 클리어


재밌었습니다!
시리즈 처음으로 완전한 3D 전환인데, 쉽지 않은 임무를 완벽하게 소화한 느낌이네요.
아무래도 진작 3D 전환에 성공했던 슈퍼 마리오 시리즈랑 비교하게 되는데, 슈퍼 마리오 3D 랜드 시리즈의 스테이지식 클리어 형태로, 보스전에 더욱 집중한 느낌의 게임입니다.
누구나 쉽게 접할 수 있지만, 마지막까지 헤쳐나가는데는 상당한 노력이 필요하다는 점에서 레벨 디자인이 얼마나 잘 되어있는지 새삼 느낄 수 있었습니다.
3D 첫 전환이라 그런지 진화가 가능하다고는 하나 카피 능력이 다소 적은 편이고, 그로 인해 중간 보스급의 잦은 재출현은 아쉬운 부분이네요.
전체적으로 봤을 때 충분히 값을 하는 좋은 게임이라고 생각합니다.
최종보스전의 위압감과 난이도도 상당해서 무척 즐겁게 플레이 했네요.
워낙 깔끔하게 마무리 된 느낌이라 DLC가 나올지는 모르겠는데, DLC가 됐건 후속 신작이 됐건 3D 커비에 대한 기대가 생기게 되었습니다.
다소 매너리즘에 빠져있던 2D 플랫포머 시리즈였는데, 시리즈 전체로도 신선한 환기가 되어준 것 같아요.

통합규정 1.3 이용안내 인용

"Pgr은 '명문화된 삭제규정'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은 분을 환영합니다.
법 없이도 사는 사람, 남에게 상처를 주지 않으면서 같이 이야기 나눌 수 있는 분이면 좋겠습니다."
삼화야젠지야
22/05/08 13:59
수정 아이콘
요즘 스위치에 풍년이라는 생각이 자주 듭니다.
올클 플탐은 어느정도 되나요?
及時雨
22/05/08 15:49
수정 아이콘
20시간 전후인 것 같습니다
류수정
22/05/08 14:56
수정 아이콘
전 며칠전 2회차 100%클리어 완료했습니다. 유일하게 좀 귀찮았던 부분이 웨이들디 미션때문에 같은맵 2~3번씩 돌아야되는 거였는데, 2회차 해서 다 아니까 금방금방 넘어가서 쾌적한 대신 아무래도 플탐이 좀 많이 줄어들어서 빨리끝났었네요. 피규어 사모을 돈도 꽤 부족해서 결국 코스 몇번 더 돌긴 해야했고요. 다음 작품엔 반복플레이대신 코스 자체 숫자를 늘려서 플탐을 늘려줬으면 좋겠습니다 크크
아이폰텐
22/05/08 16:05
수정 아이콘
플탐도 적당하고 난이도도 적당하고 커비는 너무 귀엽고 게임도 잘만들고… 닌텐도 그만잘해!!
22/05/09 07:45
수정 아이콘
아들과 그간 같이 한 스위치 게임 중에 엔딩본 게임이 10여개 되는데,
아들 입에서 평소 언급되는 횟수, 하고 싶어 조르는 횟수 등으로 갓겜 척도를 매긴다고 하면,

그동안 마디세이 > 야숨 > 드퀘빌더즈2 이정도 순이었다면
별의커비 디스커버리가 지금 압도적으로 1위를 달성할 기세입니다.
(야숨은 주로 제가 하고 옆에서 보다가 잠깐 잠깐 해보는게 주 컨텐츠였지만..)

애 취향을 떠나서 저 초딩때 패미컴으로 별의커비를 즐겼던,
그 상대몹 능력 흡수 시스템에 너무 신선한 매력을 느꼈던 경험을 다시금 3D로 재현해주니 너무 재밌어요.

딱 하나 아쉬운건 왜 2P를 반다나 웨이들 디로 고정을 해놨는지 모르겠어요. 스타 얼라이즈에선 2P도 커비와 같은 특수능력을 쓸 수 있었는데
그게 시스템적으로 그렇게 구현하기 어려운 건 아니었을텐데 2P로 하다보면 단조로움이 좀 아쉽더군요.
이쥴레이
22/05/09 08:51
수정 아이콘
어린이날 선물로 사달라고해서 사줬는데
생각보다 열심히 하지는 않더군요. 첫보스 잡고
조금씩만 하는거 같아요

스위치로 여러개 게임 사줬는데 2개월째 마리오메이커2만
하고 있습니다.

자기한테는 그게임이 가장 재미있다고 스테이지 1시간정도
공들여서 만들고 자기가 다시 클리어 하는식으로 무한 플레이중입니다. ㅠㅠ
及時雨
22/05/09 17:24
수정 아이콘
창의력이 있는 친구네요 크게 될 거 같아요 크크
바카스
22/05/09 14:01
수정 아이콘
8살짜리 아들과 쭉쭉 밀다가 일부 보스전이랑 숨겨진 템들 찾는 것만 제가 좀 해주고 이후 얼티밋z컵이 생각보다 매운 맛이라 불버퍼 두르고 몰트스워드 만렙 노가다를 좀 했었네요.

근데 이후 찾아보니 패링 플레이하면 무지 쉬워서 허탈했다라는..

커비 디스커버리 후 아미도 사보려했다가 피 붙은 가격보고 발 뺐는데 이게 지난 주 국내 소량으로 풀었더군요. 또 늦게 알게 된 전ㅜㅜ
及時雨
22/05/09 14:04
수정 아이콘
몰프 스워드 회피가 말도 안되는 사기 능력이죠 크크크...
신류진
22/05/09 17:34
수정 아이콘
딸하고 같이할려고 샀는데 아직 안 태어났어요.... 2달 뒤에 태어남... 언제 같이 할수있을까요..
22/05/10 04:48
수정 아이콘
일단 먼저 하고계세요
목록 삭게로! 맨위로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74510 [오버워치] [OWL] 조금 늦은 킥오프 클래시 토너먼트 리뷰 [6] Riina5648 22/06/09 5648 2
74508 [PC] 콜 오브 듀티: 모던 워 페어 ll 트레일러 [13] SAS Tony Parker 6451 22/06/09 6451 0
74507 [LOL] ‘페이커’ 이상혁 “주 5일제, 일정 빨리 끝나면 국제대회 준비에 유리” [93] League of Legend12193 22/06/09 12193 1
74506 [LOL] 미디어데이 선수들의 서머 우승팀 예측 [82] Leeka10584 22/06/09 10584 0
74505 [LOL] [Ep.2] 슈퍼팀 | 1인 군단 데프트 [4] League of Legend5930 22/06/08 5930 1
74504 [LOL] DRX , 코스닥 상장사 휴온스와 스폰서십 체결 [48] SAS Tony Parker 9255 22/06/08 9255 0
74503 [LOL] 데프트 2000킬 기념 공식 영상 EP.1 [19] Leeka7460 22/06/07 7460 5
74502 [PC] 로스트아크 콘서트 방구석 R석 관람 후기(스포 있음..) [32] 혈관8138 22/06/07 8138 8
74501 [LOL] 2022 LCK 서머시즌 대진표 [62] 아롱이다롱이10320 22/06/07 10320 2
74500 [모바일] [카운터 사이드] 6/7(화) 업데이트 점검 및 패치노트 [3] 캬옹쉬바나4479 22/06/07 4479 0
74499 [LOL] 바이탈리티 정글러 하루, 보 영입. 셀프메이드 로스터 제외 [31] SAS Tony Parker 6586 22/06/07 6586 1
74498 [스타2] 이번에도 계속된 이병렬의 우승자 징크스 [10] MiracleKid9104 22/06/06 9104 4
74497 [LOL] 솔랭 1위 등극한 젠지의 슈퍼 유망주 Peyz [48] 묻고 더블로 가!13667 22/06/06 13667 1
74495 [오버워치] 서울 다이너스티, 창단 5년만에 타이틀 획득 [13] ELESIS8531 22/06/05 8531 7
74494 [모바일] 디아블로 임모탈 극불호 후기 [76] 카트만두에서만두13383 22/06/05 13383 13
74493 [LOL] 무지개빛 이벤트.pc [58] 올해는다르다11827 22/06/05 11827 2
74492 [모바일] 디아블로 이모탈 찍먹 [26] 치천제9405 22/06/04 9405 2
74491 [TFT] 롤토체스 시즌7 후기 및 좋았던 조합 공유 [22] 카트만두에서만두9405 22/06/04 9405 1
74490 [뉴스] OP.GG OGN 인수 완료 [30] SAS Tony Parker 12147 22/06/03 12147 0
74489 [LOL] 2022 LCK/CL 서머시즌 1주차 통합 로스터 [43] 아롱이다롱이7423 22/06/03 7423 0
74488 [PC] 마블스 스파이더맨 for PC [22] roqur8509 22/06/03 8509 0
74487 [LOL] 다소 늦었지만 MSI 결승전에 대한 개인 견해 [31] 성큐트8091 22/06/03 8091 3
74486 [LOL] 2022 MSI 인게임 데이터 총정리 요약본.jpg [63] 요단강수중발레9472 22/06/02 9472 3
목록 이전 다음
댓글

+ : 최근 6시간내에 달린 댓글
+ : 최근 12시간내에 달린 댓글
맨 위로